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칼럼
외국인 근로자 고용시 환경개선사업비 지원
수원시는 타국에서 힘들게 일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의 처우개선을 통해 복지도시 이미지를 높이기 위해 외국인근로자 고용기업 중에서 근무환경이 열악한 업체를 선정 생활환경개선 사업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수원시 등록 중소기업체 중 외국인근로자를 고용하고 있는 업체이며 지원내용은 숙소, 샤워실, 화장실, 식당, 휴게(상담)실 등 복지시설에 대한 환경개선사업으로 현장실사를 통해 외국인 근로자수와 시설환경의 열악정도에 따라 대상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오는 3월부터 사업장별로 500만원 한도 내에서 총사업비의 50%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시는 수원시에 소재한 850여 개 중소기업체를 대상으로 사업내용을 홍보했으며, 사업을 희망하는 외국인근로자 고용 중소기업은 이달 말일까지 수원시 기업지원과(031-228-3283)로 신청하면 된다.

기업지원과 윤건모 과장은 “이국만리 먼곳에서 외롭고 어렵게 생활하는 외국인 근로자가 근무하고 있는 사업장의 열악한 근무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외국인 근로자들에게도 ‘일하고 싶은 도시 해피(Happy) 수원’의 이미지를 심어주겠다”고 말했다.

<장명진 기자>

장명진  wkd4645@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명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함양읍 한들 들녘 참새떼
[포토] 순창 수해복구 현장
[포토] 집중호우로 인한 옥수수밭 피해 복구
“더 이상의 아동학대 없는 세상을 바라며”
광복회, 권광석 우리은행장 경주 최부자상 수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