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GM옥수수 "NO" 안전한 밥상 달라













국내 주요 시민, 사회·소비자·생활협동조합·환경단체 등 350여 개 단체로 구성된 ‘유전자조작 옥수수 수입 반대 국민연대(이하 국민연대)’는 4일 오전 세종로 정부종합청사 후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국내 주요 식품업체에 유전자조작옥수수(GM 옥수수)를 사용하지 말 것을 촉구하는 활동을 펼쳤다.

국민연대는 지난 5월부터 국내 60여 개 주요 식품기업을 상대로 GM 옥수수를 식품원료로 사용하지 않겠다는 ‘GMO-프리(free) 선언’을 요구해 왔으며, 지난달 15일 1차로 7개 기업이 동참한데 이어 이번에 추가로 5개 기업이 참여 의사를 밝혔다.

‘GM-프리 선언’에 참여한 기업은 광동제약(주), 동아오츠카(주), 동원에프엔비(주), 롯데햄(주), 마니커, 매일유업(주), 웅진식품(주), 일동후디스(주), 장충동왕족발(주), 정식품(주), 한국코카콜라, 농심캘로그(주) 이상 12개 기업이다.

<김선애 기자>

김선애  moosim@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함양읍 한들 들녘 참새떼
[포토] 순창 수해복구 현장
[포토] 집중호우로 인한 옥수수밭 피해 복구
“더 이상의 아동학대 없는 세상을 바라며”
광복회, 권광석 우리은행장 경주 최부자상 수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