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내 아이를 위해'





신한은행이 주최하고 환경부가 후원하는 '2008 전국 환경사진 공모전'에서 고수경씨의 '내 아이를 위해'(사진)가 최고상인 금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씨는 울산 자신의 집 발코니에서 내려다 본 아파트 주민들의 분리수거 광경을 있는 그대로 카메라 앵글에 담았다고 말했다. 심사위원들은 '일상화된 분리수거 장면이 작은 감동을 불러 온 수작'이라고 밝혔다. <유재형 기자>

유재형  webpoem@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2회 아름다운 화장실 대상’ 시상식 개최
수원에서 첫 얼음 관측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