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지구마을 Eco NEWS
교토의정서 감축목표 달성방안 - 캐나다

캐나다는 교토의정서 상의 이산화탄소 감축목표를 지금까지의 감축량인 80
메가톤과 향후 10년 동안 산업 분야 15% 및 민간소비 분야 20% 감축을 통
한 100메가톤, 수력발전 등 청정연료의 수출을 통한 60메가톤 등으로 달성
하겠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EU는 세 번째, 수력발전 등 청정연료의 수출을
통한 CO2 감축은 인정하지 않고 있다.
이 계획에 대해 그린피스 등 환경단체는 찬성을 표하고 있으나, 야당 및 산
업계는 이산화탄소 감축비용 계산 불완전 등의 이유로 이를 반대하고, 또
일부 지자체는 내년 1월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 대표간 회의를 제안하는 등
비준지연을 시도할 전망이다.

아시아 갈색 구름층 형성원인 논쟁 계속

아시아 갈색 구름층(Asian Brown Cloud : ABC)이 인도 등 지역국가의 산업
활동으로 인해 형성되었다는 인도과학연구원 보고서('02.9 발표)의 타당성
에 대한 UNEP, 인도정부 등 주요 관련기관간의 논쟁이 뉴델리 COP8기간 중
계속됐다.
퇴퍼 UNEP 사무총장은 이 보고서가 유능한 연구진에 의해 실시된 근거있는
연구임을 주장하며 이를지지하는 반면, 발루 인도환경부장관은 연구기간이
불과 1년임을 지적하며 정확한 ABC 형성원인에 대한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
하다고 주장했다.
※ ABC는 중아시아 대기층에 형성된 재, 매연, 납 등이 뒤섞여 만들어 낸
두께 3km에 달하는 구름층이며 이번 인도과학연구원 보고서 발표 전에는 지
구 기후변화 현상의 일환으로 발생하는 것으로 추측해 왔다.

300억원 규모의 CO2 흡수 기능 연구조사 - EU

EU는 온실가스 배출저감 대책으로 약 20개 국가 160개 연구기관이 참여하
는, 「산림의 CO2 흡수 기능」에 관한 15개 연구사업에 대해 2,500만유로
(약 300억원)를 지원하는 연구조사계획(CarboEurope research initiative)
을 발표했다. 향후 EU는 2003∼2006년간「기후변화 및 생태계 연구」분야
에 총 7억유로(약 8천4백억원) 투입, 유럽지역 산림이 대기중의 이산화탄
소 농도저감에 기여하는 정도를 조사할 예정(현재는 EU가 배출하는 총CO2
의 10∼30%를 흡수하는 것으로 추정)이다.
※ 미국 일본 중국도 유사한 연구조사를 실시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교토의정서 발효시 탄소세 도입 결정 - 뉴질랜드

뉴질랜드 정부는 교토의정서가 발효되면 2007년 이후 12US$/ton의 탄소세
를 부과한다고 결정했다. 이에 따라 휘발유 6%, 디젤 12%, 가스 및 전기 8-
9%, 석탄 19%의 가격인상 효과가 예상된다. 뉴질랜드는 금년 중 교토의정서
를 비준할 것으로 전망되며, 탄소세 부과에 따라 증대된 세수는 다른 세금
을 삭감하는데 사용될 계획이다.

중국 오수처리사업에 8,300만 달러 차관 원조 - 아시아개발은행(ADB)

아시아개발은행은 무한시에 신규 3개의 오수처리장 건설 프로젝트에 8,300
만 달러(약 1천억원)를 원조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2008년 완공을 목
표로 건설되는 漢口 三金潭 등 3개의 오수처리장은 일일 오수처리능력이 52
만톤에 달하며 무한시의 오수처리율은 현재 21%에서 49%로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가전제품 재활용 원칙 합의 - EU

생산자가 가전폐기물 처리비용을 부담하며, 1인당 연간 4kg이상의 폐기물
회수 및 50∼75% 재활용 의무화하는 가전제품 재활용 원칙에 유럽 정부 및
EU의회가 빠르면 금년말 입법조치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정부는 가전
제품 폐기물이 생활폐기물과 분리 배출될 수 있도록 조치를 강구하여야 하
며, 아울러 소비자가 무료로 가전폐기물을 반납할 수 있도록 조치해야 한
다.

「국가수질측정의 날」 행사 - 미 EPA

미 EPA는 수질정화법 제정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하여 10. 18일을 '국가수질
측정의 날'로 지정하고 미 전지역 하천, 호수, 해안의 수질을 종합적으로
측정했다. EPA는 이 행사를 통해 수자원 및 수질의 중요성에 대한 국민인식
제고를 모색했다.

ADB 지원 「청정에너지 프로젝트」 - 중국 재정부

중국 재정부가 아시아개발은행(ADB)으로부터 7,000만 달러에 달하는 자금원
조를 받아 서부지역 각 성을 지원하는 프로젝트인 「청정에너지 프로젝트」
를 실시하며, 이 프로젝트의 시범구역으로 감숙성과 광서성이 선정됐다.

출처 : 환경부 지구동향보고
정리 : 이지원 기자

이지원  mong052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