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영상뉴스
2005년 환경부 국정감사
[#사진1]환경부 국정감사가 9월 22일 막을 올렸습니다. 신임 이재용 장관의 긴장한 모습 때문인지 여느 때보다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가운데 국정감사가 시작 됐습니다. 예년과 달리 소음공해나 잔류성 유기오염물질, 석면의 안전관리 등 단순한 환경의 파괴에 대한 문제 지적과 더불어 국민의 건강적인 측면, 즉 환경보건적인 부분이 많이 강조 됐습니다. 지난 국감에서도 환노위 국감은 단연 언론의 집중을 받지 못한 게 사실이지만 이번 역시 스포트라이트를 받기 위한 막무가내로 '쪼기'는 통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는 발언 있었습니다. 충분한 준비로 핵심을 집는 의원도 있었지만 공부를 좀 더해야한다는 의견들이 제기되는 의원들도 있어 상반되는 모습이 나타나기도 했습니다. 다음달 11일까지 더 많은 국정감사 기간이 남은 만큼 예년과는 다른 의원들의 보다 큰 선전에 대한 기대를 해 봅니다 hkbs 환경방송 입니다

조용우  webmaster@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산림복지진흥원-대상, ‘산림치유’ 기부금 전달식 진행
[포토] 2019 제1회 미래지구한국 토론회
국민과 함께하는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개최
[포토] 동물원수족관법 개정을 위한 국회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