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소외계층 풍수해 보험 가입해 준 독지가들 ‘화제’

【전북=환경일보】어려운 이웃들의 풍수해 보험을 가입해 준 독지가들이 있어 화제다.

 

소성면 출신 출향민 (주)상산이엔지 김영택 대표는 소성면 기초생활수급자 51세대 및 차상위계층 22세대의 풍수해 보험료(주택분야)를 지원했다.

 

또 정읍시 진산동에서 호남농장을 운영하고 있는 국중길씨도 상교동 일원 저소득층 260명의 보험을 가입해줬다.

 

풍수해보험은 태풍, 홍수, 폭설 등 풍수해로 주택이나 온실, 축사 등이 피해를 입었을 경우 기초생활수급자의 경우 최대 복구비의 최대 90%까지 보장해주는 보험으로 정부가 보험료의 61%~67%를 지원(기초생활수급자는 97%)하는 정책보험이다.

 

정읍=강남흥 기자 cah321@hanmail.net

강남흥  cah32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남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