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국화 만발한 ‘낭성 전하울’

【청원=환경일보】박미영 기자 = ‘국화 향내 가득한 축제장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충청북도 청원군 낭성면 호정2리 전하울 산촌생태마을에서 제1회 국화와 함께 하는 생태문화축제가 열린다.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열리는 이번 축제에서는 국화를 이용한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 먹을거리가 준비돼 관람객들을 유혹한다.

 

사본 -낭성_호정2리_전하울_국화축제1[1].
▲ 낭성 호정2리 전하울 국화축제
마을 입구에서부터 축제장에 이르기까지 4만여㎡(1만2천여평)에 걸쳐 피어 있는 국화가 가장 큰 볼거리다. 우리나라 토종 야생국화인 감국을 비롯한 금방울, 화이트미리, 퍼플볼, 샤니볼, 매직볼, 프리티볼, 스마일볼 등이 갖가지 색과 향을 뽐내고 있으며 이들 국화는 미니화분에 담아 3000원씩에 판매할 계획이다.

 

또 곳곳에는 관람객들이 사진을 촬영할 수 있도록 따로 자리를 마련해 가을 추억을 담을 수 있도록 준비했으며 국화베게 만들기, 국화차 만들기 등 국화를 이용한 체험프로그램도 다양하다. 특히 두통을 없애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국화베게 만들기 코너에서는 시중에서 6만원에 구입할 수 있는 국화베게를 재료(천)값 2만원만 내면 직접 만들어 가져갈 수 있다.

 

또 염색, 서각, 목공예 체험도 할 수 있고 어린이들은 농촌 들녘에서 메뚜기 잡기 체험의 기회를 가질 수 있다. 농특산물 장터도 열려 이 마을 주민들이 직접 우렁이로 재배한 찹쌀, 절임배추, 메주(된장), 고추, 양배추 등도 구입이 가능하다.

 

이 외에도 아름다운 산·숲 사진전, 시화전, 생태자연사진·미술전, 들꽃사진전 등이 열려 관람객들의 눈을 즐겁게 할 예정이며 축제 마지막 날인 11일 밤에는 영화제도 열려 가을밤의 추억을 선사한다.

 

신정호 낭성 호정2리 이장은 “도시민들의 유입을 이끌어 도농이 함께 잘 사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이번 축제를 마련했다”며 “다양한 행사를 마련한 만큼 축제장에 오셔서 즐거운 가을 추억을 만들어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pa1925@hanmail.net

 

박미영  pa1925@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포토] '미세먼지와 국민건강' 콘퍼런스 개최
[포토] 수원시 ‘2019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원탁토론회’
[포토] ‘풍력발전 솔루션 제안 국회 토론회’ 개최
[포토] 산림청 제8회 녹색문학상 시상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