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NGO
인터넷언론, 사회적책임 다한다

3.

▲한국인터넷기자협회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20일 가진 '사회공헌사업 협약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오른 쪽부터 장세규 인기협 사무총장 김종국 부회장 이준희 수석부회장

김철관 회장, 이제훈 어린이재단 회장 이만복 부회장, 임진권 한국CMO협회 준비위원장

노진화 밸류커뮤니케이션 대표, 김유성 어린이재단 마케팅본부장<사진=한국인터넷기자협회>


[환경일보 한선미 기자] 인터넷언론의 사회공헌활동이 본격화 될 전망이다. 한국인터넷기자협회(회장 김철관)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20일 어린이재단 대회의실에서 ‘사회공헌활동 협약식’을 갖고 사회공헌사업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한국인터넷기자협회 김철관 회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인터넷언론들도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사회에 긍정적 변화를 주도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특히 ‘우리의 미래’인 어린이를 지원하는 어린이재단의 일이 그 중 가장 중요한 사업이 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지금까지 국내외 90만명 가량의 어린이들이 재단의 혜택을 받아왔고,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해왔지만 아직 부족하다”면서 “이제 인터넷언론들이 동참할 수 있게 돼, 재단의 사업들이 인터넷을 통해 더 소개되고 정보가 공유됨으로 더 많은 어린이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인기협은 어린이재단이 추진하고 있는 사회공헌사업에 회원사들과 공동으로 재능기부 행사, 공동취재 및 기획기사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어린이재단 김유성 마케팅본부장은 “그 동안 재단사업을 진행하면서 어린이들의 장래 꿈 가운데 ‘기자’를 희망하는 어린이들이 많았다”며 “이제 이들에게 기자들이 직접 멘토하고 길을 가르쳐 줄 수 있는 기회가 생겼고, 나아가 공론화되지 못한 어린이 관련 정책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대안을 제시할 수 있게 됐다”고 협약식의 의미를 전했다.

 

이에 대해 인기협 장세규 사무총장은 “어린이재단과 함께 협회 기자들이 참여하는 재능기부 행사를 여는 것은 물론, 조손가정 등 지역 어린이들이 처한 실질적 문제점과 해결책까지 구체적으로 조명해 향후 정책 변화를 유도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국인터넷기자협회 김철관 회장 이준희 수석부회장 김종국 부회장 장세규 사무총장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이만복 부회장 김유성 마케팅본부장과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또 이번 협약을 주선한 한국CMO협회 임진권 준비위원장과 노진화 밸류커뮤니케이션 대표도 함께 했다.

 

freesmhan@hkbs.co.kr

한선미  freesmha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선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