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NGO
디자이너의 재능이 기부된 아우인형

201110 아우인형 패션위크.
▲유니세프는 ‘2011 추계 서울 패션위크’ 기간(17일~22일) 동안 아우인형페스티벌에서 선보인다.


[환경일보 한선미 기자] 박윤수, 장광효, 이상봉, 정구호, 지춘희, 한상혁 등 국내 탑 디자이너들이 유니세프 아우인형을 만들어 기증한다. 디자이너들의 재능과 마음을 담은 특별한 아우인형들은 ‘2011 추계 서울 패션위크’ 기간(17일~22일) 동안 아우인형페스티벌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양한 인종과 생김새로 만들어지는 아우인형은 지구촌의 어린이를 상징한다. 아우인형을 입양하는 비용은 3만원으로 이것은 개발도상국 어린이에게 6대 질병에 대한 예방접종과 말라리아 모기장을 지원할 수 있는 금액이다.

 

아우인형 만들기에 참여한 이상봉 디자이너는 “이 인형이 어린이 생명을 구하는 데 보탬이 된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만들었다. 이런 좋은 일에 함께하게 되어 보람이 아주 컸다”고 말했다.박윤수 디자이너도 “기아와 질병에 허덕이는 어린이들을 위해 재능을 기부할 수 있어서 좋았다. 우리 디자이너들이 만든 아우인형이 경매에서 좋은 가격에 입양돼 어린이들에게 큰 도움을 준다면 좋겠다”고 말했다.

 

디자이너인형들은 패션위크 기간 동안 서울무역전시장(SETEC)에 전시된다. 이 전시회에는 유니세프 친선대사 안성기, 특별대표 원빈, 소녀시대, 슈퍼주니어 등 유명연예인들이 만든 인형들도 함께 전시되며, 경매를 통해 입양된다. 행사의 하이라이트인 아우인형 옥션쇼는 21일 금요일 저녁 7시 반부터 진행된다.

 

이 외에도 디자이너 기부상품 바자, 네이버 포토갤러리 아우인형 특별사진전 등 패션위크를 기념하는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진다. 디자이너 티켓 수익금 10%와 바자와 경매를 통해 조성된 기금 전액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된다.

 

freesmhan@hkbs.co.kr

한선미  freesmha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선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