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통일·국방
통일부, 북 억류 선교사 조속히 석방해야
[환경일보] 박미경 기자 = 북한이 선교사 김정욱씨를 억류한 것에 대해 조속히 석방해 우리 측으로 송환할 것을 27일 강력히 촉구했다.

통일부는 27일 정부청사에서 김의도 대변인의 논평을 통해 “북한이 우리 정부에 어떠한 사전 설명도 없이 우리 국민을 일방적으로 억류한 데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북한의 기자회견과 관련한 입장을 밝혔다.

이어 “지난 해 11월7일 북한이 우리 국민의 구체적인 인적사항이나 경위도 알려주지 않고 일방적으로 체포사실을 발표하고 우리 정부가 여러 차례에 걸쳐 신원 확인 및 석방‧송환을 요구했음에도 불구하고 무반응으로 일관하다가 오늘에서야 신원을 공개한 것은 인도주의에 정면으로 반하는 처사다”고 비판했다.

또한 “순수한 종교활동을 하는 것을 반국가적 범죄자라고 하는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며 “북한이 우리국민을 조속히 석방해 송환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날 선교자 김정욱씨는 북한 평양에서 반국가 범죄에 대해 사과하고 북한의 선처와 석방을 호소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에 대해 통일부는 “오늘 기자회견에서 언급된 북한의 조사내용은 향후 김정욱씨가 우리 측으로 송환된 후에 확인해 봐야 할 사항이며 송환되기까지 북한은 신변 안전 및 편의를 보장해야하며 김정욱씨의 가족과 우리 측 변호인이 접견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아울러 “북한이 우리 정부의 정당한 요구에 대해 책임 있는 태도를 보임으로써 남북관계 발전의 길로 나오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glm26@hkbs.co.kr

박미경  glm26@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길, 환경가치를 더하다’ 춘계학술대회 토론회
[포토] ‘크라스키노 포럼-창립기념 제1차 정책포럼 및 문화공연’ 개최
[포토] ‘길, 환경가치를 더하다’ 춘계학술대회 개최
2019 코리아 랩, ‘인재과학상사·(주)현대마이크로’ 전시 참가
[포토] 2019 미래패키징 신기술 정부포상···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 ‘학생부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이상돈 교수, 람사르 과학기술 전문위원 선정이상돈 교수, 람사르 과학기술 전문위원 선정
[기고] 홍역, 예방접종이 답이다[기고] 홍역, 예방접종이 답이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