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쌀 산업 미래에 대한 의견 들어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동필, 이하 농식품부)는 2014년 말 쌀 관세화 유예 종료를 앞두고 향후 대응방향에 대한 의견수렴 및 쌀 산업 발전방향 모색을 위한 토론회를 4월3일(목) 14시에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1994년 타결된 UR협상에서 농산물은 관세화원칙을 채택했으나 우리나라 쌀은 예외를 인정받아 1995년부터 총 20년간 관세화를 유예했고, 2014년 말 유예 기간이 종료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쌀 관세화 유예 종료 후 대응방안에 대해 농업인은 물론 관련 단체, 전문가, 관심있는 일반 국민들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기 위해 이번 토론회를 개최하게 됐고, 이러한 취지에서 이번 토론회는 현장 등록한 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정부, 주요 농업인단체, 학계 및 연구기관 전문가들이 주제 발표 및 토론자로 참여한다.

농림축산식품부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가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참여하는 가운데 쌀 산업의 미래에 대한 발전적인 논의가 이루어지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하며, 토론회에서 나온 여러 의견들을 종합하고, 토론회 이후에도 다양한 의견 수렴 및 검토를 거쳐 쌀 관세화 유예 종료 이후 대응방향을 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press@hkbs.co.kr

김영애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국내산 승용마 ‘한라산 눈 구경 나왔어요’
[포토] 한라산 설원을 달리는 국내산 승용마
[포토] 한라산의 눈 맛 좋다
[포토]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전체회의
[포토] 통합물관리 시대, 무엇이 달라졌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