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통일·국방
한-베트남, 미래지향적 국방협력 기반 마련

▲ 지난 3월31일 베트남 풍 꽝 타잉 국방장관이 한국을 방문해 국방부 김관진 장관과 대담을 가졌다.

<사진제공=국방부>



[환경일보] 박미경 기자 = 베트남 풍 꽝 타잉(Phung Quang Thanh)국방장관이 지난 3월29일부터 4월1일까지 한국을 방문해 3월31일 국방부 김관진 장관과 대담을 가졌다.


이번 방한은 2013년 9월 박근혜 대통령이 베트남 쯔엉 떤 상 국가주석과의 정상회담시 국방교류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한 이후, 국방분야 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이뤄진 양국 간 고위급 인사교류로서, 양 장관은 지역안보 정세, 양국 간 국방 및 방산협력 증진 방안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논의했다.


 

                          

▲베트남 풍 꽝 타잉 국방장관(왼)과 국방부 김관진 장관(오)의 모습




한국과 베트남은 1992년 수교 이후 2009년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수립하는 등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우호협력 관계를 유지해 온 바, 이번 방한을 통해 국방 및 안보분야에서의 협력도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북한과 전통적 우호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베트남의 국방장관이 월남전 참전국인 한국을 방문하고 양국 국방장관간 대담을 갖는 것은 과거사를 넘어선 미래 지향적인 양국관계의 단면을 보여주는 것이며, 한반도 정세 및 우리 대북정책에 대한 베트남측의 인식을 제고하는 계기가 됐다.

 

glm26@hkbs.co.kr

박미경  glm26@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