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고교처세왕 이하나 서인국, 10분 만에 끝난 초스피드 결혼식 '폭소'

고교처세왕 이하나 서인국 <사진제공= tvN '고교처세왕'>



[환경일보] 신나리 기자 = '고교처세왕' 이하나와 서인국이 결혼식을 올리며 행복한 길을 걸었다.

11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고교처세왕'에서는 10살이라는 나이차를 극복하고 정수영(이하나 분)과 이민석(서인국 분)이 결혼식을 올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결혼식을 올리기로 한 정수영과 이민석은 결혼식 현장에 나타나지 않아 하객들의 애를 태웠다. 걱정도 잠시 두 사람은 숨을 헐떡이며 뛰어들어와 "10분 만에 해야 돼. 기차 때문에"라며 숨가쁘게 결혼식을 진행했다.

정수영 이민석의 결혼식은 혼인서약과 양가 인사는 물론 주례 등 각종 결혼 절차를 건너뛰며 서둘러 진행됐다.

두 사람의 결혼식 하객으로 참석한 유진우(이수혁 분)는 "결혼식도 참 두 사람답네"라고 말하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그렇게 3년이 지나고 이민석은 대학생이 돼 PT대회를 나가는 등 캠퍼스 라이프를 즐겼고 아내 정수영과 여전히 뜨거운 애정행각을 벌이며 행복한 결말을 맺었다.

고교처세왕 이하나 서인국 해피엔딩을 접한 누리꾼들은 "고교처세왕 이하나 서인국, 정말 행복해보인다", "고교처세왕 이하나 서인국, 보기 좋다", "고교처세왕 이하나 서인국, 훈훈한 커플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tymedia@hkbs.co.kr

신나리  tymedia@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나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도시적 실천' KEI 환경포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