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국내 첫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 폐막
[환경일보] 박재균 기자 = LG전자(066570,www.lge.co.kr)와 한국여자야구연맹이 공동 주최한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LG Cup International Women’s Baseball Tournament 2014)’가 25일 폐막했다.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는 한국여자야구 사상 국내에서 열린 첫 국제대회다.
한국(2개 팀), 미국, 일본, 대만, 홍콩, 호주, 인도를 포함한 7개국 8개팀 150여 명 선수들이 22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나흘간 열띤 경합을 벌였다.
25일 저녁 이천 ‘LG 챔피언스 파크’에서 열린 한국의 ‘KOREA’팀과 일본 ‘오사카체육대학(Osaka University of Health and Sport Sciences)’팀의 결승전에서 일본팀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LG전자 구본준 부회장, LG전자 GSMO(글로벌영업마케팅최고책임자) 박석원 부사장, 한국여자야구연맹 이광환 수석부회장, 한국여자야구연맹 정진구 부회장 등 주요 관계자들은 결승전 관전 후 폐막식에 참석해 선수들을 격려했다.
구본준 부회장은 우승팀에 우승컵과 상품을 전달했다.
이외에도 LG전자는 부문별 우수선수와 감독 등을 선정해 ‘LG 톤 플러스’, ‘포켓포토 2’ 등 LG전자 주요 제품들을 부상으로 제공했다.
25일 저녁 이천 ‘LG 챔피언스 파크’에서 열린 한국의 ‘KOREA’팀과 일본 ‘오사카체육대학’팀의 결승전에서 한국팀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사진제공=LG전자>

구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이번 대회기간 동안 선수들의 땀과 열정에 감동했다.” 며 “선수들의 야구에 대한 사랑과 열정, 큰 꿈이 세계여자야구 역사에 깊이 새겨질 것”이라고 말했다.
MVP에 선정된 일본팀의 토미모토 미유키 선수는 “각국의 대표선수들이 모여 정정당당한 명승부를 펼친 화합의 장이었다.”라며 “평생 잊지 못할 특별한 경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2012년부터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를 후원하며 여자야구 저변 확대에 기여해 왔다.

제 3회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는 내달 개막해 9주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parkjk22@hkbs.co.kr

박재균  parkjk2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