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노동
경인 아라뱃길 아라문화축제 열려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국토교통부(장관 유일호)가 후원하고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최계운)가 주최하는 ‘제3회 아라문화축제’가 경인 아라뱃길 일원(인천터미널, 시천가람터, 계양대교 북측 수향원·황어장터, 김포터미널 아라마리나 등)에서 10월9일(금)부터 10월18일(일)까지(10일간) 열릴 예정이다.

2013년도부터 매년 열려 올해 3회째를 맞는 ‘아라문화축제’는 국민 여가향상과 지역사회 소통·화합에 기여하기 위한 수도권의 대표 축제행사로서 다양한 시민 참여·체험형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게 된다.

아라뱃길은 인천의 유일한 국가하천(아라천)이자 한강과 서해가 연결되는 18km의 뱃길인 공공수역으로서, 자전거 라이딩 코스·각종 테마파크인 수향8경, 여객유람선 운항, 캠핑장이 완비되어 있으며, 각종 수상레저(카누·카약·수상자전거·요트 등)를 즐길 수 있는 아라마리나센터 시설에는 200석에 이르는 수상·육상 요트 계류장, 선박수리소·주유소 및 상·하가시설이 잘 정비되어 있어 품격 높은 수상레저 체험을 항상 즐길 수 있다.

이렇듯 아라뱃길은 매년 1천만명 이상의 국내외 이용객이 찾는 문화관광레저의 메카로서, 쾌적하고 안전한 친수 편의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공익적 기능이 날로 중요시되고 있는 수도권 대표 명소로 각광받고 있다.

쾌적한 수변공간으로서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제공하기 위해 개최되는 ‘아라문화축제’기간 중에는 ‘제1회 국토부장관배 아라뱃길 사진공모전’을 시작으로, 자전거한마당, 드래곤보트·요트·마라톤대회 등 각종 레저 체험 및 품격 높은 문화공연 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국토부와 함께하는 사진공모전은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대회 당일 현장에서 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며, 국내 최장수기록인 ‘제59회 전국 임해사진 촬영대회’와 동시에 개최되면서 전문가들의 우수한 작품과 곁들여서 일반 아마추어들이 참여하는 일반사진 및 스마트폰 사진전까지 펼쳐지며, 다양한 아라뱃길 경관 촬영과 포토이벤트를 통해 풍성한 상품과 경품 추첨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김경환 국토교통부 차관은 “앞으로도 아라뱃길과 주변의 빼어난 경관을 잘 활용한 다양한 놀거리 즐길거리가 계속 마련돼 세계적인 관광명소로 꾸준히 발전해나가길 기원한다”고 밝혔으며 최계운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최근 수변공간으로서 아라뱃길의 가치는 점점 높아가고 있으며, 이번 아라문화축제가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색다른 경험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고자 하는 시민들은 경인 아라뱃길 홈페이지 (http://www.giwaterway.kr/)를 방문해 자세한 사항을 확인하면 된다.

press@hkbs.co.kr


김영애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