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KT CS, 두리모 자립지원 위한 ‘직장인 예절교육’ 진행

KT CS 유태열 대표(왼쪽)가 12월16일(수) 대전 두리모 보호시설 아침뜰에서 연말을 맞아 두리모들과 함께 크리스마스 트리를 장식하고, 선물을 전달했다.


[환경일보] 석진하 기자 = KT CS(대표 유태열, www.ktcs.co.kr)가 16일(수) 오후 3시, 대전 두리모 보호시설 아침뜰에서 연말맞이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KT CS 홍영숙 사내강사는 두리모 20여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예절 교육’을 진행하고, 20여명의 KT CS 하트너 봉사단은 두리모를 대신해 아이들을 돌보는 봉사활동을 했다.

또한 두리모와 아이들 30여명과 함께 크리스마스 트리를 장식하고, 목도리와 유아용 물통을 선물했다.

봉사활동에 함께 참여한 KT CS 유태열 대표는 “KT CS는 여성친화기업으로서 두리모 자립지원에 중점을 두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활동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여성과 아동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KT CS는 ‘여성이 행복한 사회’를 슬로건으로 대전본사를 비롯한 전국 8개 지역에서 두리모 자립을 지원하는 ‘원더맘 캠페인’을 2014년 10월부터 추진해오고 있다.

sjh2141@hkbs.co.kr

석진하  sjh214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진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하천 사업 지방이양' 대책 포럼 개최
[포토]국립해양생물자원관, 임직원 대상 과학적 소양 교육 실시
[포토] '어린이통학버스 안전, 이대로 괜찮은가?' 정책 토론회 개최
“개 학살 방관, 몇 백만 개가 죽어야 멈출 것인가”
일본 수출규제 진단, 산업전략 모색 긴급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기고] 녹조로 생각해보는 ‘과유불급’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신승철의 떡갈나무 혁명⑩]
기후금융이 필요한 시점이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