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여자아마추어골프 여제를 뽑는다

지난해 우승자 공미정 선수의 수상 모습.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한국여자골프의 스타 등용문인‘제10회 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가 오는 5일부터 3일간 원주 센추리21 컨트리클럽에서 펼쳐진다.

스포츠마케팅의 명가로 LPGA 역사상 최연소 명예의 전당에 입성한 박인비 선수를 후원하고 있는 KB금융그룹이 주최하고 대한골프협회가 주관하는 본 대회는 스타들의 산실로 기록되고 있다.


KLPGA통산 8승을 올리고 미LPGA에 진출한 유소연 선수가 2007년 1회 대회 우승자이며, 양수진(2008년 2회), 김효주(2009년 3회), 백규정(2010년 4회), 고진영(2012년 6회), 지한솔(2013년 7회) 선수가 역대 대회 우승자로 기록되는 등 이 대회를 통해 한국 여자골프의 스타들이 지속적으로 탄생하고 있다.

올해는 2015년 US 걸스 주니어 대회 우승에 이어 최근 개최된2016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 컵에서 아쉽게 준우승을 기록한 성은정(17,금호중앙여고2)과 함께 지난해 이 대회에서 3위를 기록한 성지은(17,낙생고1), 2016 퀸시리키트컵 아시아태평양 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 우승자인 박현경(17,함열여고1) 등 現 국가대표선수들이 출전해 10월에 개최되는 KB금융 스타챔피언십의 출전권을 획득하기 위한 뜨거운 경쟁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KB금융그룹은 이번 대회 1~3위 입상자에게는 오는 10월20일부터 23일까지 열리는 KLPGA정규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KB금융 스타챔피언십’ 출전 기회를 제공하고 1~5위 입상자에게는 소정의 장학금을 지급한다. 또한 한국아마추어골프 발전을 위해 주니어 골프선수 육성기금을 대한골프협회에 전달한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KB금융그룹은 한국여자골프의 근간이 되는 아마추어선수들의 기량이 한 단계 더 발전 할 수 있는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앞으로도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선수들이 충분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