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시즌 4호 골 터트린 지동원, "슈스터 감독 칭찬에 보답?"

(사진: JTBC 중계 캡처)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아우크스부르크 소속 지동원이 도르트문트 골문을 뚫었다.

아우크스부르크는 21일(한국시각) 지그날 아두나 파크에서 열린 '2016-2017 독일 분데스리가 16라운드'에서 지동원의 시즌 4호 골을 앞세워 선취점을 가져갔다.

하지만 이내 상대팀에게 동점골을 허용해 경기는 아쉽게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경기에 앞선 13일 그의 팀 디르크 슈스터 감독은 인터뷰를 통해 "지동원이 있어 우리는 공격진을 잘 갖추고 있는 상황"이라고 그를 향한 애정을 보인 바 있다.

이를 접한 일부 축구팬들은 "그의 골은 감독님의 믿음이 있었기 때문"이라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SL공사, 협력업체와 합동 체육행사
[포토] 제3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포토] '인공위성을 통한 미세먼지 측정과 정보 활용 방안' 토론회
[포토]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 포럼
정세균 의장, 국제기능올림픽 선수단 초청 오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