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찾아가는 복지 완성 취약계층 소득지원 강화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정진엽 보건복지부 장관은 1월11일(수) 오전 11시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서 열린 ‘사회복지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신년인사를 나눴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서상목 신임 회장, 양승조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등 사회복지계 주요 인사 약 200명이 참석했다.

정 장관은 축사를 통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현장에서 소외계층의 복지증진에 헌신한 사회복지계의 노력에 감사를 표하고, 맞춤형 개별 급여제도 개편, 기초연금‧장애인 연금 및 맞춤형 보육의 도입, 읍‧면‧동 주민센터의 행정복지센터로의 전환(읍‧면‧동 복지허브화) 등 국민의 삶의 질 제고를 위한 정부의 추진상황과 성과에 대해 밝혔다.

또한 2017년에는 행정복지센터를 2,100개소 확대하는 등 수요자 중심의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완성하고, 노인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소득지원을 최우선적으로 살필 것을 약속했다.


아울러 2017년에도 어려운 경제 속에서 복지 수요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정부는 사회안전망 전반을 점검하고 사회서비스 일자리 제공 등 다층 소득 보장 체계 구축을 위해 부단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진엽 장관은 “사회복지정책이 제대로 일선 현장에 전달되기 위해서는 사회복지계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정부도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복지 정책을 실현할 것을 약속했다.


press@hkbs.co.kr



김영애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기후변화와 통합물관리 세미나 개최
[포토] 농촌진흥청, 2017 국정감사
국회 환노위, 환경부 국정감사 시작
[포토] 해양수산부, 2017 국정감사
[포토] 산업통상자원부, 2017 국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