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산업·기술
미세먼지 잡겠다…서울시 강도 높은 대책 내놔

시민실천 10가지 약속 <자료제공=서울시>


[환경일보] 박미경 기자 = 연초부터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자 국민 안전을 지킬 수 있는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겨울철 발생하는 고농도의 미세먼지로부터 시민 건강을 지키기 위해 강도 높은 대책을 내놨다.


서울시 초미세먼지의 50%는 국외에서, 30%는 타지역에서 유입되며, 20%는 서울시에서 배출된다. 서울시의 초미세먼지 배출원을 살펴보면, 자동차(35%), 난방‧발전(27%), 건설기계(17%), 비산먼지(12%) 순으로 배출량이 많다.

미세먼지를 근본적으로 줄이기 위해서는 외교적 노력과 에너지 믹스 조정 등 국가차원의 노력이 필요하지만 단기간에 성과를 보기 어려운 현실이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지자체 차원에서 취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쏟겠다고 선언한 것이다.


지난해까지 서울시 차량에 한해 실시됐던 수도권 노후 경유차 운행제한이 올해부터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지역 차량까지 확대 시행된다. 대상은 2005년 이전등록 2.5톤 이상 저공해 미조치 차량이다.


2012년 2월 첫 시행된 노후 경유차 운행제한 단속은 서울시 등록차량에 한정됐으나 올해 1월부터 인천시 등록차량까지 확대했다. 경기도 등록차량은 올해 9월(예정)부터 시행할 수 있도록 경기도와 협조해 나갈 계획이다.


운행제한 지역 또한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으로 올해는 서울시 전역을 대상으로 시행하고 2019년에는 서울시와 인천시(옹진군 제외), 경기도 28개시까지 적용된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단속지점도 현재 13개소에서 2017년 32개소, 2019년까지는 61개소까지 늘려 나갈 예정이다.


또한 미세먼지 자동경보 통합발령 시스템이 구축돼 기존 30분이었던 전파시간이 7분으로 대폭 단축되며 특정 자치구에 고농도 현상이 발생할 경우 별도로 경보를 전파한다. 기존 45대였던 분진흡입차량은 75대까지 늘려 도로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집중적으로 제거한다.


이에 따라 2017년 7월부터 미세먼지 경보 발생 시 실시간・동시다발식으로 SMS, 홈페이지, 서울시 대기전광판 및 버스전광판,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에 정보를 제공한다.


그동안 서울지역은 25개 자치구를 1개 권역으로 편성해 미세먼지 경보제를 운영하고 있었으나 2017년 1월부터 어린이, 노약자 등 건강취약계층에 대한 보호 강화차원에서 특정 자치구의 미세먼지가 고농도 시 별도 전파해 자치구별로 신속 대응할 수 있도록 제도를 보완했다.




생활주변 도로‧건설공사장 비산먼지 저감

또한 대기질 측정값의 신뢰도 향상을 위해 공원 내 위치한 송파 대기오염측정소(올림픽공원)와 성동 대기오염측정소(서울숲)를 2017년 6월 중 도심지역으로 이전할 계획이다.

실제 생활 영역에서 발생하는 도로 분진과 공사장 비산먼지를 해결하기 위해 6월까지 기존 45대 보유한 분진흡입차량을 30대 늘려 75대 운영한다. 확보된 분진흡입차량은 ‘도로먼지관리시스템’을 활용해 먼지가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 도로를 집중적으로 청소한다.


미세먼지 고농도 현상의 발생 빈도가 높은 봄철에는 비산먼지를 내뿜는 건설사업장이나 공사장을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강화한다. 황사 등 미세먼지 상승 우려가 높은 건조기(4~5월, 10~11월)에 집중적으로 특별점검을 실시하며 점검결과는 서울시 대기환경정보 홈페이지에 매월 공개된다.


한편 서울시는 시민들도 미세먼지 줄이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난해 시민공모를 통해 ‘미세먼지 줄이기 시민실천 10가지 약속’을 선정하고 발표했다.


미세먼지 줄이기 시민실천 약속은 ▷가까운 곳은 걷거나 자전거를 타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급출발·급제동·공회전 삼가기 ▷매연차량은 120에 신고 ▷‘나 홀로 운행’ 자제 ▷경유승용차 구매 자제 ▷공기정화 식물 키우기 ▷요리 시 직화구이 삼가기 ▷미세먼지 예보 시 외출 삼가기 ▷불가피한 외출 시 전용 마스크 쓰기 10가지다.


서울시 황보연 기후환경본부장은 “미세먼지로부터 시민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준비한 대책들을 차질없이 실행할 것”이라며 “시민여러분께서도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별 위생관리에 힘쓰는 한편 ‘미세먼지 줄이기 시민실천 10가지 약속’을 실천해 미세먼지 줄이기에 함께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glm26@hkbs.co.kr

박미경  glm26@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수원에서 첫 얼음 관측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포토] 코로나&백혈병 백신개발 후원 '지구힐링 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