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문화도시 인천 동구 방문의 해 선언

<인천 동구의 실감컨텐츠 체험관>




[인천=환경일보]송창용 기자 = 인천 동구(구청장 이흥수)는 민선6기 이후 그동안 추진했던 관광벨트 조성을 토대로, 배다리 근대문화로를 비롯한 구가 가지고 있는 관광자원을 탐방하는 관광패키지 상품을 개발해 본격적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

관광상품은 소풍코스, 당일 및 1박2일 코스로 학생과 청소년 중심의 현장학습과 체험 위주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장기적으로는 해외 관광객까지 유치한다는 방침이다.

주력상품인 당일코스는 수도국산 달동네 박물관, 공예체험, 실감콘텐츠체험, 류현진거리탐방, 키즈랜드, 화도진 공원 전통음식만들기 체험 등으로 구성됐다.

가장 큰 볼거리 중 하나는 개항장과 연결되는 배다리 근대역사문화 회랑코스로, 인근 중구와 차별되는 구한말의 민족사적 애환이 담겨 있는 곳이다.

또한, 한때 인천에서 가장 큰 시장으로 자리매김 했던 배다리 시장을 중심으로 60~70년대 배움에 목말라 했던 이들이 학문에 대한 갈증을 풀 수 있었던 인천지역 유일의 헌책방 골목이 지금도 운영 중이며, 특히 배다리 헌책방과 송현근린공원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도깨비’의 촬영지로 알려지면서 많은 젊은이들이 찾고 있는 핫 플레이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관광상품 홍보와 지원을 위해 인천관광공사와 업무 협약을 진행중이며, 인천 및 서울 소재 여행사와도 업무 협약 추진 중에 있다”며 “다양한 관광상품 개발을 통해 누구나 찾아오고 싶은 활기차고 역동적인 문화도시 동구로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3377@hkbs.co.kr


송창용  s3377@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창용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20 산림·임업 전망’ 발표대회 개최
[포토] 2020년 과학기술인·정보통신인 신년인사회
[포토] 지리산 천왕봉 새해 첫 일출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2019 스마트산림대전’ 참석
[포토]그린 크리스마스, ‘UN 세계공기의 날 지정’ 기념 토크 콘서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