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LG유플러스,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우수 스타트업 발굴 나서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LG유플러스가 미래 먹거리를 발굴하기 위해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들과의 동반성장에 나섰다.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을 대상으로 미래 신성장 분야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기술 개발 지원을 위한 ‘ICT 캠프’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ICT 캠프’는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커넥티드카, 핀테크, 헬스케어 등 미래 신성장 사업으로 각광받는 분야에서 유망한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을 발굴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선발된 팀은 맞춤형 1:1 전문 멘토링은 물론 개발공간 무상지원 및 특허, 생산기술, 법무, 금융, 디자인, 마케팅 등 다방면의 육성프로그램을 지원받게 된다.

또한 LG유플러스는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공동으로 우수 스타트업을 발굴해 해외 진출에도 도전해 볼 계획이다.

‘ICT 캠프’ 참여를 원하는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7년이내)은 3월 17일부터 4월 16일까지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로 지원서 및 사업계획서를 제출하면 된다. 1차 발표는 4월20일이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SL공사, 협력업체와 합동 체육행사
[포토] 제3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포토] '인공위성을 통한 미세먼지 측정과 정보 활용 방안' 토론회
[포토]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 포럼
정세균 의장, 국제기능올림픽 선수단 초청 오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