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부산 해수청, 22일 ‘등대불빛 소통의 밤’ 행사 개최

지두산수화 작업 전경


[부산=환경일보]서기량 기자 = 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조승환)은  22일 오후 7시 30분 영도등대에서 ‘등대불빛 소통의 밤’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문화계 명사가 시민들과 소통하는 ‘대화의 장’이 마련된다.

이에 따라 ‘등대불빛 소통의 밤’ 행사에는 지두화가 고홍선 명인이 초청된다. 그는 팬들 앞에서 지두산수화 작품을 직접 선보일 예정이다. 그는 자신의 내면세계와 시대정신 등에 대해 팬들과 예술적 교감을 나누고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두화는 손가락이나 손톱 끝에 먹 또는 물감을 찍어 그린 그림이다. 본래 약 400여 년 전 일반 백성들이 저잣거리에서 전문 화가들의 그림을 흉내 내던 화풍으로, 근대에 사라진 것을 고홍선씨가 복원해 맥을 잊고 있다.

조승환 부산지방해양수산청장은 “해양르네상스를 위한 다양한 문화콘텐츠 개발과 지역예술문화 활성화를 위해 더욱 알차고 다채로운 해양문화행사를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eokr@hkbs.co.kr



서기량  seokr@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기량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에너지시민연대, 제14회 ‘에너지의 날’ 개최
[포토] 한-중 어린이제품 안전관리제도 설명회 개최
서울시 건축상 대상 ‘한내 지혜의 숲’
[포토] 도시재생‧스마트시티 특위 ‘도시재생, 스마트시티를 만나다’ 토론회 개최
밤도깨비야시장에서 인생사진을…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