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신한銀, 한국 최초 아시안뱅커誌 3관왕 영예

지난 17일 일본 도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아시안뱅커誌 시상식에서 대한민국 최초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리테일은행 등 3관왕을 수상 후 신한은행 고윤주 부행장(왼쪽에서 세번째)와 아시안뱅커誌 CEO 엠마뉴엘 다니엘(왼쪽에서 두번째), 아시안뱅커誌 편집국장 분핑 푸(왼쪽에서 첫번째)가 기념 촬영하는 모습.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신한은행은 지난 17일 아시안뱅커(The Asian Banker)誌 평가에서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리테일은행 ▷2017 대한민국 최우수 리테일은행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디지털은행 등 3관왕에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대한민국 최초로 수상한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리테일은행상’은 중국, 일본, 싱가포르, 호주 등 17개 국가 주요 은행들과의 경쟁 끝에 신한은행이 수상했으며, ‘2017 대한민국 최우수 리테일은행’상은 6년 연속 수상하게 되어 그 의미를 더했다.

아시안뱅커誌는 신한은행이 급변하는 금융 환경 속에서 금융업 이외의 업종인 통신, 쇼핑 및 e-Commerce 업체와의 제휴를 통한 상품과 모바일 SunnyMyCar 대출을 출시하는 등 혁신적인 상품과 서비스로 뛰어난 성과를 이끌어내 높은 평가를 받았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또한, 신한은행은 고객이 은행을 방문하지 않아도 간편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플랫폼인 SunnyBank의 국내뿐만 아니라 베트남에서의 성과도 인정받아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디지털 은행’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들의 끊임없는 사랑과 임직원들의 노력 덕분에 세계적 금융전문지로부터 여러 부문에 걸쳐 동시에 인정받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뱅크로서 대한민국 금융의 위상을 높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기후변화와 통합물관리 세미나 개최
[포토] 농촌진흥청, 2017 국정감사
국회 환노위, 환경부 국정감사 시작
[포토] 해양수산부, 2017 국정감사
[포토] 산업통상자원부, 2017 국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