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역적' 채수빈, 연기 열정 눈길 "배우 직업? 엄청난 노력 요구해"

<사진제공= KWAVE M>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배우 채수빈이 연기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채수빈은 21일 방송된 MBC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에서 홍길동(윤균상 분)에게 고백한 뒤 뜨거운 키스를 나눴다.

앞서 지난달 15일 공개된 'KWAVE M'과의 인터뷰에서 그는 연기에 대한 열정을 드러낸 바 있다.

그는 "배우는 감정을 연기함과 동시에 기술적인 면도 중요한 직업"이라며 "배우는 연기를 하면서도 촬영 현장의 다양한 변수에서 흔들리지 않아야 한다. 상상했던 것보다 더 엄청난 노력을 요구하는 직업"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래서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주위에 폐를 끼치지 않기 위해 열심히 노력 중"이라며 "연기하는 매 순간이 행복하다. 이 행복이 오래 머물길 바란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역적'에 대해 "MBC '드라마 스페셜-원녀일기'부터 KBS2 '구르미 그린 달빛', MBC '역적' 까지 벌써 사극 3편을 찍었다"며 "비록 팩션 작품들이긴 했지만 사극을 하면서 전보다 역사에 관심이 깊어졌다"고 고백했다.

또한 "다른 작품 때도 그랬지만 '역적'은 정통 사극인 만큼 책과 교양 프로그램도 보면서 간접적으로나마 시대적 배경을 이해하려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MBC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시청자들을 만난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