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S.E.S 바다 결혼, 기자들도 내지 않은 열애설 "내가 초라해 보인 듯"

<사진제공= 엘르 화보>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S.E.S 바다의 결혼식을 향한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바다는 23일 서울 중구 중림동 약현성당에서 9살 연하 예비신랑과 혼례를 치렀다.

이날 하객으로는 유진, 슈를 비롯해 현영, 솔비, 지숙, 김범수 등이 참석했다.

오늘로써 품절녀가 된 그녀는 지난해 10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남편과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해 이목을 끈 바 있다.

그녀는 "기자들이 열애설을 일부러 안냈다고 하더라"는 MC들의 말에 "맞다. 제가 연애하기를 바라고 계셨다더라"며 "유진과 슈가 결혼해서 잘 사니까 제가 초라해 보였나 보다. 연애 안정기에 들어설 때까지 지켜줬다고 하셨다"고 덧붙였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