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고등래퍼' 최하민 누르고 우승 양홍원, 누리꾼 폭로 "무릎 위 여친 앉히고.."

<사진제공= Mnet '고등래퍼'>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양홍원이 최하민을 누르고 우승자가 됐다.

양홍원은 31일 방송된 Mnet '고등래퍼'에서는 우승자를 가리는 파이널 매치에서 244점을 받은 최하민을 2점차로 꺽고 우승했다.

마지막 순서로 무대에 오른 그는 가족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담은 '베러 맨(Better man)'을 선보여 246점을 기록한 것.

일진, 사생활 논란을 불러일으킨 그가 우승을 차지하자 일각에서는 비난과 옹호의 반응이 뜨거운 상황이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한 누리꾼은 그에 대해 "여자 관계도 썩. 원래 오금이랑 오주 날라리들이 애들 번갈아가면서 사귀기는 했는데 그 중 제일 많이 바뀌었을 걸. 오죽하면 여자 날라리 애들은 거의 한 번씩 사귀었다고 알면 됨"이라는 글을 남겼다.

그는 "양홍원이 무릎 위에 자기 여친 올리고 허벅지 만졌다고 들었음. 뭐 이건 내가 직접 목격 못한 거니까 거르고 싶으면 걸러도 되는 얘기야. 근데 양아치 중에서도 제일 센 축이었던 건 맞음"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오금중 출신 중에서 양홍원 일진 글에 '좋아요' 누른 사람 한 명도 못봤다 진짜로"라고 폭로하며 페이스북에서 댓글이나 좋아요를 누를 경우 본인의 이름과 얼굴이 공개되기 때문이라고 말해 눈길을 끈 바 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