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대장암 3기 판정 유상무, 건강 이상 예견? "건강검진 하자고 했는데 두렵다"

<사진제공= JTBC '5일간의 썸머'>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개그맨 유상무가 대장암 3기로 투병 중이다.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7일 "오는 10일 수술을 앞두고 있다"며 "조용히 치료에 전념해 소속사에서도 최근에야 이 같은 사실을 알게 됐다"고 밝혔다.

소식이 전해지자 일각에서는 지난해 긴 법정 공방을 벌인 탓에 받은 스트레스로 때문 아니냐는 걱정스런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이와 함께 그가 지난 2014년 7월 tvN 'SNL 코리아'의 '피플 업데이트' 코너에서 옹달샘 멤버 장동민의 건강 걱정을 하며 울컥하는 장면이 화제가 되고 있다.

당시 영상 롤링페이퍼를 보내게 된 그는 장동민, 유세윤을 언급하며 "이런 걸 하면 제가 잘 운다. 우리가 셋이 건강검진을 하자고 했는데 두렵다. 동민이 형 많이 아플까봐"라고 운을 뗐다.

이어 "형이 진짜 가슴 부여잡고 아프다고 할 때마다 걱정된다. 정말 안 아팠으면 좋겠다. 세윤이는 요즘 워낙 행복하다고 했고, 잘 지내고 있다 걱정 안된다"며 "동민이 형은 스트레스 많이 받아서 걱정된다. 가장 건강한 사람이 돈 내는 걸로 약속했는데 그게 동민이 형이었으면 좋겠다"고 털어놓은 바 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