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런닝맨' 전소민, 알고 보니 음란마귀? "잘하는 거 별로 없어"

<사진제공= SBS>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배우 전소민의 깜짝 고백이 눈길을 끈다.

그는 9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제작진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그는 프로그램 합류를 제안하는 제작진의 물음에 "제가 하고 싶다고 하면 하는 거예요?"라고 되물었다.

이어 그는 "영입 제의 연락을 받고 처음 드는 생각이 '대기 번호가 몇 번 정도 되는지'였다. 앞 팀이 빠져야 기회가 온다고 생각했다"며 "제가 잘하는 게 별로 없다. 똑똑하지 않고 윗몸일으키기도 못한다. 심지어 달리기도 느리다"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제작진은 "얘기하다 보니 굉장히 맑다는 게 느껴진다"고 말했고, 이에 그는 "사실 저 되게 음란마귀다"라고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1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런닝메이트로 첫 출연한 전소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