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애타는 로맨스' 성훈, 송지은과 원나잇 신 언급 "감독님이 많이 말리셨다"

<사진제공= OCN>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배우 성훈과 송지은이 원나잇 신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지난 13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OCN 새 월화드라마 '애타는 로맨스' 제작발표회에서 송지은은 원나잇 장면에 대해 "내 수준에 수위가 높은 장면이었다. 하지만 나는 가만히 있었을 뿐이었다"며 "분위기를 만들어주셨다"고 설명했다.

반면 성훈은 "내 수준에는 생각보다 수위가 낮았다"며 "언젠가는 한 번 해 봐야겠다 했던 신인데 감독님이 많이 말리셨다. 등급이 있으니 조절하자고 하셨다"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재미있게 했다. 언젠가는 찍게 될 것이라는 생각을 갖고 있기 때문에 이왕 찍는 거 예쁘게 나왔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했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성훈과 송지은이 주연을 맡은 OCN '애타는 로맨스'는 17일 오후 9시 첫 방송돼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