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한끼줍쇼' 김희철-민경훈, 야외촬영 부적응에 이경규 "전형적인 스튜디오용"

<사진제공= JTBC>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한끼줍쇼' 이경규가 김희철과 민경훈에게 일침을 날렸다.

그동안 프로그램에 나가지 않겠다고 말해왔던 김희철과 민경훈은 19일 오후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김희철은 야외에서 섭외 없이 무작정 부딪히는 규동브라더스의 모습을 본 뒤 "나는 낯도 많이 가리고 불통왕이다"라고 고백했다.

이경규는 야외 촬영에 적응하지 못하는 두 사람에 "전형적인 스튜디오용"이라고 비난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김희철은 "'한끼줍쇼' 하다 보니 '아는 형님'은 거저먹는 프로그램이다"라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