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무한도전' 박보검, 몸개그의 달인 등극…"잘생겨서 다행인 줄 알아라"

<사진제공= MBC '무한도전'>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무한도전' 평창 특집 2탄이 방송됐다.

2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 배우 박보검이 예상치 못한 몸개그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날 컬링에 도전한 그는 얼음 위에서 힘없이 쓰러지며 몸개그를 선사, 이를 본 양세형이 "얼굴이라도 잘생겨서 다행인 줄 알아라"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재석이 "역시 신은 다 주지 않는다. 우리랑 너무 잘 맞는다"라고 일침을 가했지만, 그는 이어진 게임에서 팀원들과 완벽한 호흡을 자랑하며 팀 슬리를 따냈다.

이후 촬영을 마무리한 그는 "함께하는 동안 너무 행복했고 즐거웠다. 지금까지 '박보검나 웃겨'였다"라고 작별 인사를 전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환경과 국민안전 위한 전기사업법 개정 토론회
산림복지진흥원-대상, ‘산림치유’ 기부금 전달식 진행
[포토] 2019 제1회 미래지구한국 토론회
국민과 함께하는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