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핫이슈
'무한도전' 박보검, 몸개그의 달인 등극…"잘생겨서 다행인 줄 알아라"

<사진제공= MBC '무한도전'>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무한도전' 평창 특집 2탄이 방송됐다.

2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 배우 박보검이 예상치 못한 몸개그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날 컬링에 도전한 그는 얼음 위에서 힘없이 쓰러지며 몸개그를 선사, 이를 본 양세형이 "얼굴이라도 잘생겨서 다행인 줄 알아라"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재석이 "역시 신은 다 주지 않는다. 우리랑 너무 잘 맞는다"라고 일침을 가했지만, 그는 이어진 게임에서 팀원들과 완벽한 호흡을 자랑하며 팀 슬리를 따냈다.

이후 촬영을 마무리한 그는 "함께하는 동안 너무 행복했고 즐거웠다. 지금까지 '박보검나 웃겨'였다"라고 작별 인사를 전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