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방사능 안전대책 마련하라”

<사진제공=환경보건시민센터>



[환경일보] 현재 가동 중인 37기의 중국 원전에서 방사능 누출사고가 발생할 경우 한반도가 가장 큰 영향을 받을 것이라며 대선후보들의 안전대책을 요구하는 퍼포먼스가 26일 광화문광장에서 펼쳐졌다. 현재 중국에는 20개의 핵발전소가 추가로 건설 중이다.

 

press@hkbs.co.kr

편집국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기후변화와 통합물관리 세미나 개최
[포토] 농촌진흥청, 2017 국정감사
국회 환노위, 환경부 국정감사 시작
[포토] 해양수산부, 2017 국정감사
[포토] 산업통상자원부, 2017 국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