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
정혜성, 공찬 열애설에 사실무근 입장 전해 "남자는 자고로 6개월은 만나봐야 된다" 눈길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배우 정혜성과 B1A4 공찬을 향한 대중들의 관심이 뜨겁다.

26일 한 매체가 "정혜성과 공찬이 사귀는 사이다"라는 보도를 한 가운데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이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라는 입장을 보였다.

이날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인해 지난 2015년, 그녀가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남자친구를 만들고 싶다"라며 "완전 오픈 마인드다"라고 전한 솔직한 자신의 연애스타일이 눈길을 끈다.

당시 그녀는 연애가 힘든 이유로 "만나는 게 조심스럽고 만난지 6개월은 넘어 봐야 그 사람에 대해 알 수 있는 것 같다"라고 고백해 이목을 끈 바 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SL공사, 협력업체와 합동 체육행사
[포토] 제3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포토] '인공위성을 통한 미세먼지 측정과 정보 활용 방안' 토론회
[포토]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 포럼
정세균 의장, 국제기능올림픽 선수단 초청 오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