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KT, ‘U-20 월드컵’에 5G 미디어 서비스 제공

KT가 FIFA U-20 월드컵 2017의 IT 분야의 내셔널 서포터(National Supporter)로 전주월드컵경기장과 수원월드컵경기장에 5G 시범망을 구축해 ‘360도 VR’,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 등 다양한 5G 기술 기반의 서비스를 선보인다.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차세대 세계 축구스타들의 축제, U-20 월드컵에서 KT가 차세대 네트워크 5G 기술 기반의 미디어 서비스를 선보여 주목을 받고 있다.

KT(회장 황창규)는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코리아 2017에서 20일 한국-기니전에 이어 23일 한국-아르헨티나전에서 5G 시범망에 기반한 미디어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제공했다고 24일 밝혔다.

KT는 이번 U-20 월드컵에서 IT 분야의 공식 후원사(National Supporter)로 참여하고 있다. 예선 및 본선 토너먼트 52경기가 열리는 6개 경기장 중에서 한국 대표팀의 예선경기와 결승전이 열리는 전주월드컵경기장 및 수원월드컵경기장에 5G 시범망 구축했다.

이를 기반으로 경기장에 설치된 전용 카메라와 5G 기지국을 서울 서초구 우면동의 5G 코어장비와 경기 성남 분당구의 CDN센터(Content Delivery Network Center)를 연동해 빠르고 실감나는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했다.

20일 한국-기니전과 23일 한국-아르헨티나전에서 선보인 5G 기반 미디어 서비스 중 대표적인 것으로 ‘360도 VR’과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를 꼽을 수 있다.

360도 VR은 360도 영상을 통해 경기장에 있는 듯한 느낌을 선사하고,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는 골 장면과 같이 결정적 장면을 다양한 각도에서 감상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들 서비스는 대용량 영상을 초고속으로 실시간 전송해야 하는 만큼 기존 LTE망으로 제공하는데 한계가 있다. 이 같은 문제를 KT는 경기장에 구축한 5G 시범망을 통해 해결했다.

360도 VR은 골대 뒤에 설치된 여러 대의 VR 전용 카메라가 촬영한 고화질 영상을 360도 방향에서 볼 수 있도록 이어 붙여주는 스티칭(Stitching) 기술과 스티칭이 완료된 영상을 초고속 네트워크로 실시간 전송해주는 기술이 적용됐다.

360도 VR은 전주 및 수원월드컵경기장 야외에 마련된 CD존(Commercial Display Zone)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다. 경기장을 찾지 못했다면 ‘FIFA U-20 WC 2017 VR Player’ 앱을 내려 받으면 본인의 휴대폰으로도 360도 영상을 즐길 수 있다.

이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내려 받을 수 있고 올레 tv 모바일, 지상파 방송 3사 앱의 배너에서도 연결된다.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는 사용자 원한 시점이나 선수를 선택해 다양한 각도에서 정지화면을 돌려볼 수 있는 미디어 서비스다. 부드러운 시점 변환을 제공하는 플라잉뷰(Flying View), 원하는 선수를 선택해 그 선수의 영상만 자세히 볼 수 있는 프리포커스(Free-Focus) 등 경기의 생동감을 색다르게 경험할 수 있는 기능을 두루 갖추고 있다.

인터랙티브 타임슬라이스는 경기장 야외 CD존에서 만날 수 있고, TV중계용으로 방송사에 제공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KT는 한국 대표팀의 예선경기와 결승전이 열릴 때 전주 및 수원 월드컵경기장 야외에 운영하는 CD존에 5G버스를 전시한다. 5G버스에서는 3차원 증강현실(AR) 및 가상현실(VR), 홀로그램 등 콘텐츠와 자율주행 시연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KT는 지난 3월,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진행된 2차 테스트 이벤트에서 5G 자율주행버스를 시연해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한편 KT는 한국 대표팀 선전을 기원하며 거리 응원전을 23일 한국-아르헨티나전에 이어 26일 한국-잉글랜드전에서도 실시한다. 경기 당일 서울 광화문 북측 광장에서 진행되는 거리 응원전 참가자에게는 머리띠, 손수건 등 응원도구를 증정한다. 또한 짜릿한 속도와 아슬아슬한 쾌감을 선사하는 롤러코스터 VR 어트랙션 체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KT 네트워크부문장 오성목 사장은 “이번 U-20 월드컵에서 활약한 선수들은 5G 시대에 세계 축구를 주도하며 5G 미디어 서비스의 주인공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KT는 U-20 월드컵에 이어 내년 2월 개막하는 평창동계올림픽에서도 공식 파트너로서 5G 기술을 세계인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도시적 실천' KEI 환경포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