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오산시 베란다형 태양광 설치지원 시범사업, 참여 희망 세대 모집

베란다형 태양광 발전시설

[오산=환경일보]이성재 기자 =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생활 속 친환경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올해부터 베란다형 태양광 설치 지원을 위해 예산 1억원을 확보하고 참여 희망 세대를 모집한다고 19일 밝혔다.

각 가정에서 친환경 에너지를 생산·소비할 수 있도록 아파트 베란다를 활용해 300W이하의 미니 태양광 설치를 지원하는 시범사업으로 신청은 예산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이뤄진다.

250W급 기준으로 미니 태양광의 설치비용은 75만원으로 이중에 60%인 45만원을 시에서 지원하게 되며 전력 생산량은 월 25KW로 4인 가구 기준 월 전기요금을 약 1만원 정도 절약할 수 있다고 시는 설명했다.

발전시설은 태양광 모듈, 발코니 고정장치 및 소형 인버터 등으로 간단히 구성되어 작은 공간에 간편하게 설치 가능하며, 가전제품처럼 콘센트에 꽂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오산시 관계자는 “이번 시범사업에 시민들의 호응도가 높을 경우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gado333@naver.com

이성재  gado333@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SL공사, 협력업체와 합동 체육행사
[포토] 제3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포토] '인공위성을 통한 미세먼지 측정과 정보 활용 방안' 토론회
[포토]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 포럼
정세균 의장, 국제기능올림픽 선수단 초청 오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