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삼성전자, ‘QLED TV 스탠드 디자인 공모전’ 진행

삼성전자가 TV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TV 액세서리에 대한 디자인 공모전인 ‘QLED TV 스탠드 디자인 공모전’을 열고 TV 액세서리 시장 활성화를 위해 나선다. (좁은 공간에도 올려 놓을 수 있고 좌우 70도 회전하는 '삼성 그래비티 스탠드')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삼성전자가 TV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TV 액세서리에 대한 디자인 공모전인 ‘QLED TV 스탠드 디자인 공모전’을 열고 TV 액세서리 시장 활성화를 위해 나선다.

7월 28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공모전은 TV 스탠드 디자인의 새로운 아이디어를 담은 렌더링과 3D 스케치, 이를 활용한 비즈니스 계획 등을 디자인 전문 매체인 ‘디진(Dezeen)’의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 디진 : 월 평균 1천만뷰를 기록하는 영국의 디자인∙건축 전문 온라인 매거진>

공모전 시상식은 오는 9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의 가전 전시회 IFA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상위 5팀의 수상 작품은 실제 TV용 스탠드로 제작돼 IFA 삼성전자 부스에 특별 전시되며, 1등부터 15등까지 총 상금 3만유로가 수여된다.

삼성전자는 올해 QLED TV와 더 프레임(The Frame)을 출시하며 ‘라이프스타일 TV 시대’를 선언했다.

사용자가 원하는 공간 어디에나 놓을 수 있도록 투명 광케이블과 밀착 월마운트, 360도 디자인 등으로 TV 설치의 제약을 없앴다.

특히 사용자 취향에 맞게 고를 수 있는 다양한 스탠드를 선보이며 TV 액세서리 디자인도 대폭 강화했다.

TV와 함께 제공되는 기본 스탠드 외에도 TV를 미술 작품처럼 놓을 수 있는 스튜디오 스탠드, 좁은 공간에도 올려 놓을 수 있도록 무게감이 있으면서도 좌우 70도 회전하는 그래비티 스탠드 등을 출시해 소비자들은 환경에 맞춰 선택해 구매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업계 최초로 TV 스탠드를 표준화해 QLED TV 55형∙65형 전 시리즈 뿐만 아니라 공간을 갤러리처럼 만들어주는 ‘더 프레임’에서도 호환된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현석 사장은 “참신하고 개성 넘치는 아이디어로 무장한 전 세계인들의 뜨거운 도전을 기대한다”며, “삼성 TV만의 ‘스크린 에브리웨어(Screen Everywhere)’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