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두산 박정원 회장, 방미기간 잇단 협약 체결

㈜두산-Wells Fargo 협약식:  6월 28일 미국 워싱턴 D.C. 파크 하얏트 호텔에서 열린 (주)두산과 미국 웰스 파고 은행과의 전략적 제휴 협약식에 참석한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가운데)이 웰스 파고 이큅먼트 파이낸스 윌리엄 메이어(William Mayer) 프레지던트(오른쪽에서 두 번째)와 악수하고 있다.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두산그룹은 경제인단으로 미국을 방문 중인 박정원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 및 글로벌 발전관련 사업 확대를 위한 협약 2건을 잇달아 체결했다.

두산중공업은 미국법인인 DHIA가 워싱턴 D.C.에서 현지시각으로 28일 미국 가스터빈 서비스 업체 ACT Independent Turbo Services(이하 ACT)를 인수하기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세계 최고 수준의 가스터빈 서비스 기술을 보유한 ACT는 미국 텍사스 주 휴스톤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연소기(Combustion)와 터빈(Turbine), 로터(Rotor) 등 가스터빈
핵심 부품에 대한 정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두산중공업은 이번 인수로 가스터빈 서비스에 특화된 전문인력과 설비는 물론 수주실적과 노하우를 확보해 연간 16GW 규모의 미국 가스터빈 서비스 시장에 진입할 수 있게 된다. 또 2030년까지 약 210GW 로 예상되는 글로벌 가스터빈 서비스 시장 공략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두산중공업은 특히 2019년까지 국책과제로 진행하고 있는 가스터빈 개발 사업에 ACT가 축적한 다양한 가스터빈 서비스 역량과 노하우를 적용할 수 있게 되어 관련 기술 개발에 탄력을 받게 된다.

㈜두산 연료전지 사업 미국법인인 두산퓨얼셀아메리카도 미국 Wells Fargo 은행과 연료전지 연료전지 사업 확대를 위한 전략적 제휴(Strategic Alliance)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산이 생산하는 연료전지는 전력 수요자에게 전기를 판매하는 PPA(Power Purchase Agreement, 전력판매계약) 사업자에게 공급된다. 이 과정에서 Wells Fargo는 ㈜두산으로부터 연료전지를 구입해 PPA사업자에게 임대해주는 방식으로 참여하게 된다.

㈜두산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연료전지를 활용한 PPA 사업자에게 초기 투자 없이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 미국 내 연료전지 판로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Wells Fargo 관계자도 “두산과 쌓아온 굳건한 관계를 바탕으로 상호간의 요구를 충족하고 사업도 확장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함께 구축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두산과 관계를 더욱 강화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