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국제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가락시장 중도매인 종합평가 실시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박현출, 이하 ‘공사’)는 2016년도 가락시장 청과부류 중도매인 1,311명을 대상으로 종합평가를 실시하였다.

거래실적, 재정건전성, 신뢰성, 고객만족 4개 지표 점수를 합산한 후, 과일, 채소, 특수품목 부류별 순위 평가 및 A~E등급 평가를 실시하였다. 금년 종합평가부터 시설현대화사업 중도매인 점포 배정 군 평가기준 가점과 연계하기 위하여 부류별로 구분 평가 후 부류별 동일 비중으로 A~E등급을 나누었다.


등급별 평균점수는 A등급 79.5점, B등급 69.7점, C등급 59.2점, D등급 51.0점, E등급 38.9점이며 전체 평균점수는 59.6점으로 A, B, C 등급 평균점수는 전년대비 1.5~2% 하락하였고, E등급 평균점수는 전년대비 9% 상승하였다.

종합평가 결과, A, B 상위등급 비중이 가장 높은 법인은 농협(공)으로 중도매인 영업관리 수준이 우수하였고, D, E 하위등급 비중이 가장 높은 법인은 동화청과㈜로 중도매인 관리업무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도매인 1인당 월평균 거래금액은 261,789천원으로 전년대비 8.6% 증가하였으며, 전체 중도매인 31%가 월평균 거래금액 1~2억원 구간에 분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매시장법인 담보가치 대비 일평균미수금 비율은 평균 138%이며, 대아청과㈜와 농협(공)의 미수금 관리가 잘 이루어졌다.

2016년도 가락시장 청과부류 중도매인 종합평가 부류별 최우수 중도매인은 과일부류 농협(공) 봉화(대표자 우란규), 채소부류 ㈜중앙청과 ㈜청산농산(대표자 최일욱), 특수품목 대아청과㈜ 김명진이다.

김성수 공사 유통본부장은 중도매인 종합평가 A등급자에게 중도매업 재허가 가점(4점) 및 시설현대화사업 점포 배정 군 가점(1점) 부여와 함께 종합평가 최우수 중도매인 표창 방안을 마련하여, 지속적으로 중도매인 간 선의의 경쟁을 도모하고 이를 통해 가락시장 서비스 개선을 유도할 예정이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