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절반 가격에, 데이터는 두 배~”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중국∙일본∙미국에서 고품질의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를 기존 요금의 절반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데이터로밍 프로모션 요금제를 출시했다.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본격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가격은 낮추고 데이터는 두 배로 늘린 파격적인 혜택의 데이터로밍 요금제가 출시됐다.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중국∙일본∙미국에서 고품질의 LTE 데이터로밍 서비스를 기존 요금의 절반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데이터로밍 프로모션 요금제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 요금제는 전체 출국자 중 50% 이상을 차지하는 중국∙일본∙미국 전용 요금제로, 7~8월 여름 휴가철 성수기를 맞이해 기획됐다. 각 나라 별 고객의 체류기간에 맞춰 기간정액 요금제로 출시되며, 중국∙일본은 ▷3일 데이터로밍 ▷5일 데이터로밍, 미국은 ▷10일 데이터로밍 ▷20일 데이터로밍의 총 4종으로 구성됐다.

‘중국/일본 3일 데이터로밍’ 요금제는 데이터로밍 1.5GB를 3일간 기본료 2만2천원(VAT 포함)에 이용할 수 있다. 데이터로밍 2.5GB를 5일간 기본료 3만3천원(VAT 포함)에 사용 가능한 ‘중국/일본 5일 데이터로밍’ 요금제도 함께 출시됐다.

중국∙일본에 비해 체류기간이 긴 미국 출국자를 위해서는 데이터로밍 3GB를 10일간 기본료 4만9천500원(VAT 포함)에 이용할 수 있는 ‘미국 10일 데이터로밍’과, 기본료 6만500원(VAT 포함)에 데이터로밍 4GB를 20일간 사용할 수 있는 ‘미국 20일 데이터로밍’ 요금제가 준비됐다.

이번에 출시되는 중국∙일본∙미국 전용 데이터로밍 프로모션 요금제는 기존 데이터정액 플러스 요금제 대비 가격은 최대 55% 내리고(1), 데이터 혜택은 최대 2.5배(2) 늘린 것이 특징이다. 중국∙일본∙미국 전용 데이터로밍 프로모션 요금제는 8월 말까지 이용 가능하며, 고객 수요에 따라 추가 연장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 ‘중국/일본 3일 데이터로밍’(VAT 포함 2만2천원)의 경우 ‘데이터정액 플러스 3일’(VAT 포함 4만9천500원) 대비 55% 저렴.

▷ ‘미국 10일 데이터로밍’의 경우 10일간 총 3GB LTE 데이터 제공해 10일간 1.5GB 제공하는 기존 ‘데이터정액 플러스 10일’ 요금제 대비 데이터 혜택 2배.

LG유플러스 김시영 품질/해외서비스담당은 “세계 최고 수준의 LTE 로밍 기술을 바탕으로 최적의 시기에 많은 고객이 필요로 하는 로밍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라며, “해외로 떠나는 고객들이 여행 혹은 출장지에서 LG유플러스의 로밍 서비스에 만족할 수 있도록 최상의 로밍 서비스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전 세계 50개국에서 합리적인 가격으로 데이터는 물론 음성 서비스까지 이용할 수 있는 ‘7일 데이터음성’, ‘14일 데이터음성’, ‘30일 데이터음성’ 로밍 요금제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부킹닷컴(Booking.com)을 통해 1박 10만원 이상의 해외 숙박을 예약한 고객에게는 1박당 ‘스마트로밍 데이터’(1만1천원) 1일을 무료로 제공해, 해외여행 및 출장을 준비하는 고객을 위한 파격적인 혜택으로 평가 받는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