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LG유플러스, “골드번호 행운을 잡아라”

LG유플러스(대표 권영수)가 골드번호 5천개를 추첨해서 배정하는 골드번호 추첨행사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위해 오는 17일부터 30일까지 2주간 고객 응모를 받는다.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LG유플러스가 1111, 1004 등 기억하기 쉬운 골드번호 5천개를 공개 추첨한다.

LG유플러스(대표 권영수)가 골드번호 5천개를 추첨해서 배정하는 골드번호 추첨행사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위해 오는 17일부터 30일까지 2주간 고객 응모를 받는다.

골드번호란 기억하기 쉬워 고객들이 선호하는 휴대전화번호를 뜻하며, 번호 매매 방지를 위한 정부정책에 따라 매년 2회씩 희망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배정한다.

골드번호 추첨 대상 번호는 ▷ AAAA형(1111, 2222 등) 350개, ▷ AAAB형(0001, 0002 등) 904개, ▷ AABB형(0011, 0022 등) 1,074개, ▷ ABAB형(0101, 0202 등) 678개, ▷ ABBA형(0110, 0220 등) 871개, ▷ ABBB형(0111, 0222 등) 915개, ▷ ABCD형(0123, 1234 등) 45개, ▷ DCBA형(9876, 8765 등) 68개 ▷ ABCD-ABCD 1개, ▷ 특정의미(1004, 2580 등) 94개로 총 5천개를 추첨해 제공한다.

골드번호 응모 방법은 LG유플러스 홈페이지의 골드번호 신청페이지에서 원하는 국번호(가운데 4자리)를 검색 후 선택하면 된다. 골드번호는 한 사람당 1개의 번호만을 신청할 수 있다.

골드번호 추첨행사는 내달 3일 진행된다. 행사는 추첨의 공정성을 위해 미래부 및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 관계자 참관하에 진행되며, 추첨 프로그램의 랜덤성 검증(1~3회 실시 후 추첨결과 샘플 분석) 후 프로그램이 당첨자를 선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당첨결과는 내달 8일 LG유플러스 홈페이지 및 SMS, 이메일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