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광복72주년 기념, 주크박스 뮤지컬 ‘형제의 나라’ 공연일제와 맞선 독립투사 ‘송영호, 송재호’ 형제의 감동적인 이야기

[경북도청=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 경상북도는 광복 72주년을 맞아 영주지역 출신 독립투사 송영호, 재호 형제의 감동적인 이야기가 뮤지컬로 제작, 무대에 오른다고 밝혔다.

영주시가 주최하고 (사)문화랑(이사장 박종남)이 주관하며, 경상북도와 영주시재향군인회가 후원하는 주크박스 뮤지컬 ‘형제의 나라’는 15일 오후 3시, 7시 공연과 16일 오후 7시, 총 3회에 걸쳐 영주문화예술회관 까치홀에서 공연된다.

‘형제의 나라’는 일제 강점기의 우리 대중들이 불렀던 유행가들로 구성한 주크박스 형식으로, 그 시대에 살았던 사람들의 애환과 함께 지역출신 독립운동가 송영호, 재호 형제의 항일투쟁과 의로운 삶을 뮤지컬로 제작한 작품이다.

본 작품은 지역출신의 최대봉 작가가 연출을 맡았으며, 이승만 역할 등으로 널리 알려진 원로 배우 권성덕 씨를 비롯하여 영주지역의 나진훈, 김창남 씨 등 역량 있는 배우들이 출연하여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슈퍼디바 2012’에서 우승하는 등 방송활동으로 유명세를 탄 장은주 씨가 유임이(송재호 지사의 처)의 역할을 맡아 화제가 되고 있다.

김한수 경상북도 문화예술과장은 “광복 72주년을 맞아 지역출신 독립투사 두 형제의 삶을 조명하고, 나라사랑 정신과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는 뜻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며 많은 지역민들의 관람을 당부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통합물관리 시대, 무엇이 달라졌나
울릉도에 79㎝의 눈 쌓여
[포토] 눈 덮인 함양 개평한옥마을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2020년 산림행정 및 정책 공동포럼 참석
[포토] ‘국가기술혁신체계 2020s 대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