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건강·웰빙
국립장성숲체원, ‘숲 안애(愛) 가족’ 특성화 캠프 운영가족 간의 유대감 증진과 가족애 향상 기대
특성화 캠프에서 천연 염색 프로그램에 참가한 가족이 즐거워하고 있다. <사진제공=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환경일보] 임효정 기자= 국립장성숲체원이 초등학생 자녀를 둔 여섯 가족을 대상으로 ‘숲 안애(愛) 가족’ 특성화 캠프를 운영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윤영균)은 19~20일까지 전남 장성군 북이면 국립장성숲체원에서 초등학생 자녀를 둔 여섯 가족을 대상으로 ‘숲 안애(愛) 가족’ 특성화 캠프를 운영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캠프는 숲이라는 공간에서 가족 간의 유대감 증진과 가족애 향상, 서로를 이해는 소통의 시간과 친밀감 형성을 유도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다양한 숲 체험 활동을 통한 신체적․정신적 안정감과 건강한 삶을 위한 웰빙 문화 확산 및 삶의 활력을 재충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캠프에서는 가족 간 소통과 배려·협동심을 배울 수 있도록 ▲숲 토크 토크(talk talk, 가족 티셔츠 염색) ▲소통 토크 토크(talk talk, 숲 안애(愛) 꿈․요리사․이야기) ▲사랑 토크 토크(talk talk, 숲 오감체험·포토스토리 감상)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또 ▲가족을 위해 아빠가 직접 저녁식사를 준비하는 ‘숲 안애(愛) 요리사’ ▲칡덩굴을 이용해 가족의 소망을 담은 ‘드림캐쳐' ▲가족의 결속과 새로운 시작을 의미하는 ‘세족식’ ▲밤의 숲에서 자신의 내면을 바라보고 가족애를 돈독하게 하는 ‘별림(林)과 나’ 등도 열렸다.

박산우 장성숲체원장은 “캠프를 통해 가족들이 유대감을 높이고, 스트레스를 해소하면서 행복한 시간이 됐을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가족캠프를 확대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효정 기자  lhj@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