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봉화군! 『2017 대한민국 문화관광 혁신진흥 정책 대상』 수상한국관광평가연구원 주관
법질서 확립 캠페인 및 문화재 주변 정화활동

[영주=환경일보] 김시기 기자 = 봉화군(군수 박노욱)이 9월 7일 오전 11시 한국 프레스센터(20층)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17년 대한민국 문화관광 정책대상 및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대한민국 문화관광 혁신진흥정책 부문』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문화관광 정책대상 및 브랜드 대상’은 한국관광평가연구원 주관으로 각 분야의 교수, 전문가 등 심사위원단의 엄격한 심사를 통해 부문별 대상을 선정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상이다.

군면적의 83%나 되는 풍부한 산림자원을 활용해 박노욱 군수를 중심으로 '행복을 여는 산림휴양도시 봉화'를 활기차게 이끌어 가고 있는 봉화군은 새로운 문화관광 컨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육성하며 관광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축제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3년 연속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우수축제로 선정된 ‘봉화은어축제’는 적극적인 홍보와 새로운 프로그램의 도입으로 여름철 대표축제로 도약하여 76만명의 관광객이 찾아와 311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주었으며, 자연산 송이를 주제로 하는 ‘봉화송이축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는 등 행복을 여는 산림휴양도시 건설을 목표로 적극적인 문화관광정책을 추진함으로써 많은 관광객에게 즐거움을 주었으며, 지역경기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를 해 오고 있다.

전국 유일의 협곡선로를 활용해 백두대간협곡열차를 개통·운행하면서 전국적으로 인기가 높아 표가 매진되고 있으며, 2015년 한국관광공사가 발표한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되었고, 봉화 솔숲갈래길은 걷기 좋은 길 10선 선정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빛나는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특히 분천 산타마을은 2016년 한국관광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한국관광의 별'에 선정되는 영예도 안았으며, 낙동강세평하늘길 조성, 외씨버선길을 비롯한 친환경 명품길 조성으로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또한, 아시아 최대 규모의 국립백두대간수목원(2,200억원) 조성과 도내 최초의 목재문화체험장 개장, 94억원의 사업비로 “봉화 자연휴양림 조성사업에 착수하는 등 산림을 체험과 휴양의 복합공간으로 만들어 가고 있으며, 270억원이 소요되는 '국립 청소년 산림생태 체험센터 건립'사업도 확정되어 실시설계 용역에 착수하여 2019년 준공예정이다.

특히, 퇴계 이황선생이 아끼던 청량산 일대에는 세계유교선비문화공원을 조성(581억원)하며 전국 현존 최다(103개) 보유의 정자를 활용한 누정휴문화누리 조성사업(414억원)을 비롯한 굵직굵직한 사업을 추진하여 단순 관광에서 체류형 웰빙 관광지로 변모하는 시도들이 이번 수상의 배경이 되었다.

박노욱 군수는 “오늘의 영광은 3만4천여 군민과 공직자들의 혼연 일체된 노력의 결과”라면서 “이번 대상을 계기로 산림휴양을 통한 힐빙관광 도시로 한걸음 더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한국관광 평가연구원은 지난 2004년에 설립된 기관으로, 관광 진흥정책 수립 지원, 관광 상품개발과 발전을 위한 국내외 연구조사 평가 및 관련자 교육, 경쟁력 있는 관광산업의 질적 발전을 도모하여 대한민국 관광 진흥과 세계화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한다.

김시기 기자  sangsang1901@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7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개최
[포토] 제12회 국회 UN SDGs 포럼 개최
[포토] 친환경차 정책 토론회 개최
[포토] ‘물 산업 해외진출 국제 컨퍼런스’ 개최
[포토]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25만 서명운동’ 토론회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환경일보 김규천 본부장, 동대문구기자연합회 신임회장 선출환경일보 김규천 본부장, 동대문구기자연합회 신임회장 선출
제10대 국립수목원장에 이유미 원장 연임제10대 국립수목원장에 이유미 원장 연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