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Book
그린볼 캠페인, ‘아트 콜라보x유기견 돕기 전시회’ 눈길일회용 컵홀더 나무 형상화, 환경보호 메시지 전달
에코작가 단체전, 업사이클링 전시 '펫토이' 선보여
입지 않는 청바지로 유기견 돕기를 진행했던 그린볼 캠페인이 기부 받은 청바지로 만든 펫토이와 아트 콜라보 전시회를 열었다.

[환경일보] 한이삭 기자 = 일상 속에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환경보호를 모토로 지속적인 캠페인을 하고 있는 비영리단체 그린볼(Greenball)이 이번에는 아트 콜라보 전시회를 기획했다.

기부한 청바지로 만든 펫토이(pet-toy)

지난 8월30일 서울 삼청동 카페 갤러리 보드레 안다미로에서 <그린볼 아트 콜라보 전시회>가 열렸다. 에코 작가 단체전으로 여름철에 버려지는 유기견을 돕기 위해 배우 성유리, 이동하, 동휘 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들이 기부한 청바지가 펫토이(pet-toy)로 업사이클링(Upcycling) 돼 전시됐다.

이번 전시회에 하루에도 수없이 많이 버려지는 일회용 컵홀더를 사용해 나무를 형상화한 제인 박 작가의 그림이 전시돼 많은 관심을 모았다. 유화작가 이승희와 자연과 동물을 소재로 한 일러스트 작가들 그루, 루카, 지오니, 그미, 슈가캣앤도기, 혜밍 등이 참여해 환경보호에 뜻을 모았다.

버려지는 일회용 컵홀더를 사용해 나무를 형상화한 제인 박 작가의 작품들

전시 기간 동안 배우 정나온, 강덕중이 참석하고 윤종훈, 전원철, 뮤지컬배우 강찬이 입지 않는 청바지를 후원하는 등 스타들의 응원도 이어졌다. 이날 입지 않는 청바지를 기부한 사람들에게 그린볼 손수건을 나눠주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전시 외에 작가들의 엽서나 액세서리 등을 판매하는 그린볼 마켓도 함께 열렸다. <그린볼 아트 콜라보 전시회>는 오는 9월 12일까지 열릴 예정이다.

한편, 그린볼은 건강한 지구를 상징하며 미세먼지, 황사, 이상기후 등으로 병들어 가고 있는 삶의 터전, 환경을 보호하는 데 의미를 두고 만들어진 단체다. 엔터테인먼트 종사자들을 중심으로 기업인, 화가, 일러스트 디자이너, 작가 등이 힘을 모아 일상 속에서 누구나 할 수 있는 작은 실천으로 환경보호에 대한 정보 공유와 의지를 키우고자 시작됐다.

2017 그린볼 캠페인 포스터

한이삭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이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7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개최
[포토] 제12회 국회 UN SDGs 포럼 개최
[포토] 친환경차 정책 토론회 개최
[포토] ‘물 산업 해외진출 국제 컨퍼런스’ 개최
[포토]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25만 서명운동’ 토론회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환경일보 김규천 본부장, 동대문구기자연합회 신임회장 선출환경일보 김규천 본부장, 동대문구기자연합회 신임회장 선출
제10대 국립수목원장에 이유미 원장 연임제10대 국립수목원장에 이유미 원장 연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