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제주권
제주신화월드, 직접투자액 3억 달러 추가 도착현재까지 누적된 외국인직접투자(FDI) 누적 총액, 1조 6650여억 원

[제주=환경일보] 김태홍 기자 = 제주 최초, 국내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복합리조트인 제주신화월드에 대한 란딩그룹 차원의 투자가 속도를 내고 있다.

제주신화월드는 올 12월 초 1단계 개장이 예정돼 있으며, 이에 앞서 오는 30일 신화테마파크를 오픈한다.

람정제주개발㈜은 모회사인 홍콩 상장법인 란딩인터내셔널(Landing International Development Ltd., 홍콩증권거래소 코드 00582)이 제주신화월드 개발 및 운영을 위한 자금으로 외국인직접투자액(FDI) 미화 3억 달러(약 3400억 원)를 추가로 한국에 송금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로써 지금까지 람정제주개발㈜이 국내에 유치한 FDI 총액은 1조 7000여억 원에 달한다. 이는 국내 복합리조트 프로젝트에 투자된 FDI 중 사상 최대 규모로 계속 경신해갈 전망이다.

제주신화월드는 지난 2015년 2월 착공에 들어가 올 4월 제주 최초의 풀서비스 리조트 콘도미니엄인 서머셋 제주신화월드를 오픈해 운영 중이며, 이어서 9월 30일 신화테마파크의 개장을 앞두고 있다. 신화테마파크는 라바 캐릭터로 유명한 토종 애니메이션 기업인 투바앤과 지적재산권(IP) 제휴를 맺고 15개 놀이기구 및 오락시설을 선보인다.

제주신화월드는 또 다른 엔터테인먼트 시설로 YG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고 지드래곤이 디자인에 참여한 GD카페와 볼링클럽 등이 들어서는 YG타운(가칭)을 11월 오픈한다.

공식 1단계 개장일은 12월 8일로 예정돼 있다. 호텔인 메리어트 리조트관과 란딩리조트관을 비롯해 마이스 시설, 레스토랑과 푸드스트리트, 리테일몰, 외국인전용카지노 등이 1단계 개장 시설로 문을 열게 된다.

제주신화월드의 완전 개장은 2019년 말로 계획돼 있다. 완전 개장 시에는 포시즌스 리조트&스파와 할리우드 영화를 콘텐츠로 한 야외 테마파크인 라이언스게이트 무비월드가 세계 최초로 개관한다.

한편 제주신화월드에는 호텔, 테마파크, 외국인전용카지노, 경영지원 부문 등 현재 1300여명이 재직 중에 있으며, 1단계 개장 시 직접고용으로 채용된 임직원수는 2100명에 이를 계획이다. 2019년 완전개장 시 5000명 이상이 근무할 것으로 추산된다.

제주신화월드는 250만㎡ 에 달하는 광대한 부지에 호텔 및 콘도 숙박시설, 테마파크, 워터파크, YG타운(가칭), MICE 시설, 데스티네이션 스파, 쇼핑스트리트, 푸드스트리트, 외국인 전용 카지노 등이 들어서는 제주 최초, 국내 최대의 복합리조트다. 2017년 4월 프리미엄 콘도미니엄인 서머셋 제주신화월드 개관을 시작으로 완전개장하는 2019년까지 순차적으로 각 시설을 오픈해갈 계획이다.

오는 30일 애벌레 캐릭터 라바로 유명한 국내 토종 애니메이션 기업인 투바앤과 IP 제휴한 신화테마파를 오픈하고, 10월에는 YG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케이팝엔터테인먼트센터인 ‘YG타운(가칭)’을 개관한다.

호텔의 경우, 11월에는 랜딩리조트관, 12월에는 메리어트 리조트관을 오픈할 예정이다.메리이트 리조트관 오픈에 이어, 외국인 전용 게이밍 시설이 개관하면 1단계 개장이 공식 마무리된다. 1단계 개장 시 호텔 객실수는 약 1300실이 될 계획이며, 워터파크와 함께 2018년 오픈하는 신화리조트관과 2019년 개관하는 포시즌스 리조트&스파관이 더해지면 완전개장 시 2500실 이상을 운영하게 된다.

테마파크의 경우, 신화테마파크와 별도로 미국의 미디어그룹인 라이언스게이트와 IP 제휴를 맺은 라이언스게이트 무비월드가 2019년 들어선다. 라이언스게이트 무비월드는 7개 영화 테마존을 조성해 라이언스게이트가 제작한 영화 콘텐츠를 기반으로 다양한 놀이시설 및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현재 확정된 영화로는 헝거게임, 트와일라이트, 나우유씨미, 쏘우, 캐빈인더우즈, 2018년 개봉할 로빈후드 등이 있다. YG타운(가칭)에는 GD카페를 비롯한 락볼링클럽 등이 들어서고, 쇼핑스트리트는 제주가 쇼핑을 위한 여행지로 부상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분양을 통한 입주민 거주 지역인 신화빌라스는 제주에 신흥 혁신도시 탄생으로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람정제주개발㈜은 세계적 수준의 대규모 복합리조트인 제주신화월드를 개발 및 운영하는 외국인투자기업으로 홍콩 상장법인 ‘란딩인터내셔널(Landing International Development Ltd., 홍콩증권거래소 코드 00582)’이 모기업이다. 란딩인터내셔널은 레저, 엔터테인먼트, 게이밍 관련 복합리조트와 개별 관광시설을 필두로 다양한 부동산 개발 사업에 주력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람정제주개발㈜은 제주신화월드를 토착화 브랜드로 육성하고자 도민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기치로 동반성장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지속해가고 있다.

홍콩 상장법인인 란딩인터내셔널(Landing International Development Ltd., 홍콩증권거래소 코드 00582)은 복합리조트, 엔터테인먼트 리조트, 게이밍 클럽, 엔터테인먼트 시설을 비롯한 다양한 부동산 개발 및 운영에 주력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란딩인터내셔널은 제주 최초, 국내 최대의 복합리조트인 제주신화월드의 운영사인 람정제주개발㈜의 모기업으로 100% 지분을 투자했다.

김태홍 기자  kth6114@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