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보
진위·안성천 및 평택호 수질개선 방안 공청회11월21일 경기도인재개발원 다산홀, 수계‧수질개선과 상생협력 방안 논의

[환경일보] 김민혜 기자 = 경기도 수자원본부와 경기연구원은 오는 21일 오후 2시, 경기도인재개발원 다산홀에서 ‘진위·안성천 및 평택호 수계 수질개선과 상하류 상생협력 방안’ 연구 용역 관련 공청회를 개최한다.

이번 공청회는 경기도 수자원본부와 경기연구원이 주최‧주관하며 송탄, 유천 상수원보호구역의 존치와 해제를 둘러싼 3개시 지역(용인, 평택, 안성)의 갈등해소방안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공청회에는 경기도 및 3개시 관계자가 참석하며 관련 시·도민의 자유로운 참여가 가능하다.

송미영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상수원보호구역 존치/해제/변경에 따른 대안 및 수질영향 예측, 설문조사 및 전문가 인터뷰 등 과업 추진 상황을 발제할 예정이다. 발제 후 지정토론과 자유토론이 진행되며, 지정토론은 이재응 아주대학교 교수가 좌장으로 김경섭 한경대학교 교수, 김고운 서울연구원 부연구위원, 윤은상 수원환경운동연합 사무국장, 이석호 특별대책지역 수질보전 정책협의회 연구위원이 참여한다. 자유토론에는 3개시 실무자와 시·도민의 토론과 질의응답이 진행된다.

‘진위·안성천 및 평택호 수계 수질개선과 상하류 상생협력 방안’ 연구 용역은 2016년 6월 착수해 오는 12월에 완료되며 이번 공청회에서 논의된 다양한 대안들과 대안 적용시 고려사항 등을 최종보고서에 반영할 예정이다.

김민혜 기자  clare@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부 산하 지방환경청 국정감사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기상청 국정감사
[포토] 대한민국 탄소포럼 2018 개막
[국감] 국회 산자위 '에너지' 부문 국정감사
[국감] 국회 산자위 '산업·통상' 부문 국정감사 시작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