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어린이집 재롱잔치에 독거어르신들 웃음꽃 활짝동대문구, 민간어린이집연합회 주관 어르신 보듬송년회 열려
12월8일 오전 동대문구 웨딩헤너스 연회장에서 민간어린이집연합회 주관으로 열린 ‘어린이와 함께하는 어르신 보듬송년회’에서 어린이집 아이들이 공연을 펼치고 있다. <사진제공=동대문구>

[동대문구=환경일보] 김규천 기자 = 서울시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12월8일 오전 11시, 관내 웨딩헤너스 연회장에서 민간어린이집연합회 주관으로 ‘어린이와 함께하는 어르신 보듬송년회’가 열렸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젊은 시절 열심히 일하며 국가발전을 이끌었지만, 세월의 흐름 속에 고령과 경제적 어려움으로 소외된 독거어르신 약 140명을 위한 자리로 꾸며졌다. 먼저 재롱 효(孝) 공연에서는 60여명의 어린이가 어린이집별로 팀을 이뤄 장구합주와 동요합창, 옛 가요, 부채춤 등 예능공연과 아름다운 율동을 어르신들에게 선보였다.

또한 어르신들을 위한 효 상차림에서는 민간어린이집연합회 어린이집 원장들이 테이블까지 음식을 배달하고 배식 봉사를 진행했다. 어르신들이 식사를 하시는 동안 동대문구 영시니어봉사단에서는 어르신이 좋아하는 전통가요로 잔잔한 공연을 펼쳤다.

민간어린이집연합회 주관 어르신 보듬송년회

보듬송년회에 참석한 제기동 이순자(80세, 가명) 할머니는 “아이들의 깜찍한 재롱에 시간가는 줄 몰랐다”며 “송년회는 젊은이들만 하는 줄 알았는데 우리를 위한 자리도 만들어 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오늘 행사를 주관한 민간어린이집연합회 김순복 회장은 “아이들을 보육하는데 보람을 가지고 지내왔지만 가슴 한편에 부족함이 있어, 우리 아이들과 함께 주변의 이웃을 돌아보는 시간을 갖게 됐다”며 “앞으로도 매년 12월 초 어르신들을 위한 송년회를 개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우리 구는 앞으로도 동대문형 복지공동체 보듬누리 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하는 등 어려운 이웃이 희망을 품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규천 기자  tofjal@nate.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규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학교 공기정화장치 합리적 설치방안 모색’ 토론회
[포토] 후쿠시마 오염수의 문제점과 진실 기자간담회
[포토] 2018 제2차 남북환경포럼 개최
[포토] 제29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
[포토] '주거지 앞 수소발전소 괜찮은가'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