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건강·웰빙
남양유업, 국제 유기농협회 인증 획득한 유기농 우유 ‘옳은 유기농 우유’까다로운 인증 및 관리 기준 통과한 프리미엄 유기농 우유

[환경일보] 한소정 기자 = 남양유업(대표 이원구)이 국제 유기농협회 인증(IFOAM)을 획득한 프리미엄 유기농 우유 ‘옳은 유기농 우유’를 출시했다..

옳은 유기농 우유는 까다로운 국제 유기농 인증 기준을 통과해 국제 유기농협회 인증(IFOAM)을 획득했으며 동시에 국내 유기농 우유 인증 역시 통과했다.

옳은 유기농 우유는 젖소들에게 항생제, 합성항균제, 성장촉진제, 호르몬제 등 합성 동물성 의약품 사용을 엄격하게 제한하고 우유를 제외한 동물성 단백질 사용을 원천적으로 금지하고 있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원유로 한정 생산됐다.

남양유업의 신제품은 동물복지인증을 받은 농장 중 충청남도 보령지역 내 3개 목장에서 생산되며 인증 기준에 따라 송아지 때부터 면역 물질이 함유된 초유를 먹인 젖소와 배합사료가 아닌 건초와 풀 사료를 주식으로 먹인 젖소들의 원유가 사용됐다.

‘동물복지인증’이란 농장 동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사육될 수 있도록 동물 복지 환경을 조성한 농장과 농장에서 생산되는 축산물에 대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인증하는 제도다.

까다로운 인증 및 관리 기준으로 5000개 이상의 전국 젖소 농가 중 인증을 받은 농장은 현재 단 6개에 불과하다.

남양유업 이원구 대표이사는 “건강하게 자란 젖소가 올바른 제품을 만든다는 신념을 정직하게 반영한 제품”이라며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윤리적이며 친환경적인 사육 환경에서 생산된 ‘옳은 유기농 우유’가 소비자들의 신뢰를 다시 찾는 시발점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옳은 유기농 우유는 PET 용기(180ml, 750ml)와 멸균팩(120ml, 180ml) 두 가지 형태로 출시되며, PET 용기 750ml 기준 4,650원이다.

한소정 기자  sgosari@gmail.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소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