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국제
EU, 지난해 신재생에너지 소비 비중 17%에 달해회원국들, 국가별 맞춤형 2020 목표 설정
2030년 신재생에너지 비중 27% 확대 기대

[환경일보] 유럽통계청(Eurostat)은 2016년 유럽연합(EU) 내 최종에너지소비 중 신재생에너지원의 비중이 17%에 달했다고 지난 25일 발표했다. 이는 해당자료를 집계하기 시작했던 2004년의 8.5%에 비해 두 배 가까이 늘어난 수치다.

국가별로는 전체 전력 절반 이상인 53.8%을 재생에너지로 충당하고 있는 스웨덴이 압도적인 1위였고, 핀란드(38.7%), 라트비아(37.2%), 오스트리아(33.5%), 덴마크(32.2%)가 뒤를 이었다. 그러나 룩셈부르크(5.4%), 몰타(6%)와 네덜란드(6%)와 같이 재생에너지 사용이 저조한 국가들과는 큰 차이를 보였다.

부문별로는 전력(29.6%), 냉난방(19.1%), 교통(7.1%)순으로 재생에너지 이용 비중이 높았다.

Share of energy from renewable sources, 2004-2016 <자료출처=Renewable energy statistics(Eurostat, 2018)>

EU는 ‘Europe 2020 계획’에 따라 2020년까지 최종에너지소비 중 신재생에너지 비중을 20%로 확대하고, 2030년에 적어도 27%까지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EU 회원국들은 각각 재생에너지 잠재력, 경제성과, 기타 여건 등을 고려해 국가별 2020 목표를 설정했다. 이 중 덴마크, 루마니아, 리투아니아, 불가리아, 스웨덴, 에스토니아, 이탈리아, 체코, 크로아티아, 핀란드, 헝가리 등 총 11개 회원국이 이미 국별 목표를 달성했으며, 오스트리아의 경우 목표대비 단 1pp 미달이었다.

유럽연합은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한 노력으로 2009년 4월, 재생에너지 확대목표를 법적 구속력이 있는 목표로 규정하는 관련 지침(Directive 2009/28/EC)을 제정한 바 있다. 이 지침에 따르면 교통 부문의 재생에너지 이용 비중은 10%를 목표로 권장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유럽연합에서 생산된 재생에너지는 2억1100만 톤에 이르며, 에너지총생산량 중 재생에너지가 차지한 비중은 지난 10년간 66.6% 증가했다.

* 자료출처
: http://ec.europa.eu/eurostat/statistics-explained/index.php/Renewable_energy_statistics

진새봄 리포터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새봄 리포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